베페, '중국 진출 본격화"… 中 알리바바 티몰과 MOU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신·출산·육아 박람회 주최사 ㈜베페가 중국 알리바바 그룹의 온라인 쇼핑몰 ‘티몰(Tmall)’과 파트너십을 맺고, 국내 중소 육아용품 기업들과 함께 중국 대륙 공략에 본격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베페, '중국 진출 본격화"… 中 알리바바 티몰과 MOU

중국 전자 상거래기업 알리바바 그룹의 B2C 플랫폼인 티몰은 중국 주요 역직구몰로 중화권 소비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온라인 쇼핑몰이다. 연간 집계되는 활동 고객 수만 무려 5 억 명이 넘는다.

베페는 8월 23일~26일간 열리는 ‘제34회 베페 베이비페어’에서 티몰과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MOU 체결식을 진행한다. 이번 제휴를 통해 베페는 육아용품의 중국 수출을 원하는 국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에게 티몰 입점을 연결해주는 핵심 플랫폼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전시 기간 동안 베페는 티몰 입점 기업들의 제품 쇼케이스를 선보이는 한편, 별도 부스를 통해 티몰 입점을 원하는 참가기업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1:1 상담도 실시한다.

베페 이근표 대표는 “이번 베페와 티몰의 만남은 중화권 유통망을 확장하고 국내 육아 브랜드들의 중국 진출을 본격화하는데 의미가 있다”며 “티몰과의 긴밀한 협력관계 구축을 통해 베페가 국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의 글로벌 수출 길을 열어 주는 유통 플랫폼으로서 단단히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8.71하락 23.8510:48 01/28
  • 코스닥 : 973.45하락 12.4710:48 01/28
  • 원달러 : 1111.60상승 7.210:48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0:48 01/28
  • 금 : 55.74상승 0.4210:48 01/28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고심'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고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