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십리-상계 구간 동북선경전철 사업 본궤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북선경전철 노선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
동북선경전철 노선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은 동북선경전철(주) 동북선 도시철도 민간투자사업 건설공사에 대한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동북선경전철도(주)와 현대엔지니어링이 맺은 총 시공계약금액은 1조797억원이며 이 중 주간사인 현대엔지니어링의 지분은 32%(3454억원)다.

동북선경전철 사업은 서울 성동구 왕십리역에서 노원구 상계역까지 연결하는 복선 경전철 건설사업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 구간을 연결하는 13.4km 길이의 철도와 16개 정거장, 차량기지 1개소에 대한 설계 및 시공을 담당하며 공사기간은 착공 후 60개월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달 5일 동북선경전철㈜의 대표회사로서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박원순 시장과 성상록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와 실시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동북선견전철은 왕십리역-제기동역-고려대역-미아사거리역-월계역-하계역-상계역 등이 주요 역사로 신설될 예정이며 총 정거장 수는 16개소(환승 8개소), 전 노선은 지하에 들어선다.

완공 후에는 서울 동북부 교통 혼잡지역 대중교통서비스 개선, 지하철 4호선 및 국철구간의 혼잡도 완화, 기존 노선(지하철 1호선, 4-7호선, 분당선, 국철)과의 환승을 통해 동서와 남북을 연결하는 연계 교통망이 형성돼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은 현대로템(22.1%, 2389억원, 철도차량 납품 제외), 두산건설(22.0%, 2375억원), 금호산업(17.4%, 1878억원), 갑을건설(6.5%, 701억원)로 구성됐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