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27일부터 5차 위치정보사업 허가 신청 접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사진=머니투데이DB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사진=머니투데이DB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오는 27일부터 9월7일까지 ‘제5차 2018년도 위치정보사업 허가’ 신청을 받는다.

20일 방통위는 “오는 27일부터 위치정보를 활용한 사업을 원하는 법인의 신청을 받는다”며 “신청을 원하는 법인은 허가신청서와 사업게획서를 제출해야 한다”고 밝혔다.

허가신청서는 전자민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또는 서면으로 제출할 수 있다. 사업계획서는 우편 또는 방문 제출하면 된다.

방통위는 허가신청 접수 후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최종 허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방통위는 오는 23일 오후 2시 방통위 청사에서 위치정보사업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