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페스타 2018] 전세계 블록체인 전문가 한자리에… "규제완화" 한목소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 "행정서비스 혁신? 블록체인 기술만 있으면 가능"

블록체인 컨퍼런스 '블록페스타 2018'이 오는 22일부터 이틀간 서울시 강남구 무역전시관(SETEC)에서 열렸다. /사진=류은혁 기자

전세계 블록체인 전문가들이 한국에 모였다.

지난 22일 블록미디어와 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가 공동주최한 '블록페스타 2018'에는 서울시를 비롯해 전세계 블록체인 전문가가 한자리에 모여 향후 블록체인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이날 기조연설자로 나선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은 핀테크 관련 금융규제를 지적했다. 임 전 금융위원장은 "국회에 계류 중인 금융혁신지원 특별법이 하루빨리 국회를 통과해야 한다"며 "(블록체인이 시장에 안착하기 전까지는) 복잡한 과정이 있기 때문에 새로운 규제 틀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전하진 한국블록체인협회 자율규제위원장은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회의에서 기존 경제체제가 무너질 것임을 인정했다"며 "기존 경제체제는 블록체인이 대체할 것이다"고 블록체인의 무한한 가능성을 강조했다.

이어 전 위원장은 블록체인을 하나의 대륙으로 표현하면서 "블대륙(블록체인 대륙)은 국가와 국경을 초월하는 새로운 세상으로. 기존 경제의 개념을 뛰어넘는 국경 위의 경제인 '하늘경제'에 비유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블록체인 컨퍼런스 '블록페스타 2018'이 오는 22일부터 이틀간 서울시 강남구 무역전시관(SETEC)에서 열린 가운데 서울시가 부스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류은혁 기자

이날 블록페스타 2018 컨퍼런스에서는 다양한 블록체인업체들이 홍보부스를 운영했다. 가장 눈에 띈 부스는 서울시였다. 서울시는 블록체인 행정서비스 구축을 위한 블록체인 업체들의 아이디어를 수렴했다.

부스에서 만난 서울시 관계자는 "서울시는 작년 말부터 블록체인을 시 행정에 적용하는 방안을 수립한 데 이어 이달부터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서울시 정책투표 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는 것을 비롯해 블록체인 기반으로 광범위한 시 행정에 블록체인 사업을 적용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서울시가 밝힌 블록체인 기반 정책투표 시스템은 정책 발제자와 유권자, 참관인 등이 투표율이나 집계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블록체인 행정서비스다.

서울시는 이외에도 중고차 거래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해 이용자들이 더 쉽고 안전하게 중고차를 매매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해당 블록체인 행정서비스들은 내년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시 관계자는 "블록페스타 2018에서 부스를 운영하는 이유는 기존 계획 외에도 블록체인 관련 아이디어를 얻기 위해서다. 다양한 블록체인업체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22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집무실에서 안타나스 구오가 유럽의회 의원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처럼 서울시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행정서비스 구축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은 블록페스타 2018 연설자로 나섰던 안타나스 구오가 유럽연합(EU)의회 의원을 서울시청에 초청해 블록체인정책과 관련된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도 했다. 

구오가 EU 의원은 블록체인과 관련해 EU 내에서 상당한 영향력이 있는 인물로, 지난 1월 리투아니아 수도 빌니우스시에 국제블록체인센터인 블록체인센터 빌니우스를 설립하기도 했다.

서울시는 또 블록체인 행정서비스 구축을 위한 '2018년 서울시 블록체인 시범사업' 사업자로 모바일 소프트웨어업체인 유라클을 선정하고 사업계약을 지난 19일 체결하기도 했다.

블록체인 컨퍼런스 '블록페스타 2018'이 오는 22일부터 이틀간 서울시 강남구 무역전시관(SETEC)에서 열렸다. /사진= 류은혁 기자

한 핀테크업체 관계자는 "정부가 직접 나서서 블록체인산업을 육성하는 것은 좋은 현상이다"면서 "서울시가 추진하는 것처럼 다른 지방자치단체도 적극적으로 나서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하지만 여전히 블록체인 관련 규제가 너무 많다"면서 "정부가 블록체인 기술에 대해 정확하게 인지하고 시대에 맞는 정책을 운영하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2018 블록페스타'는 22일부터 23일까지 이틀간 서울 무역전시관(SETEC)에서 개최된다.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2.70하락 60.5418:03 09/24
  • 코스닥 : 806.95하락 36.518:03 09/24
  • 원달러 : 1172.70상승 8.318:03 09/24
  • 두바이유 : 42.26상승 0.0718:03 09/24
  • 금 : 41.38상승 0.2418:03 09/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