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틀만에 또 '금'… 나아름, 아시안게임 첫 여자도로 석권

 
 
기사공유
24일 아시안게임 사이클 여자 도로독주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나아름(가운데). /사진=대한자전거연맹

사이클 국가대표 나아름(28·상주시청)이 아시안게임에서 이틀 만에 또 금메달을 획득했다. 지난 22일 여자 개인도로에 이은 이번 대회 두번째 금메달이다.

나아름은 24일 인도네시아 수방 지역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도로독주에서 금메달을 추가했다.

특히 나아름은 아시안게임 사상 첫 여자도로 전 종목(개인도로·도로독주) 석권의 금자탑을 세웠다. 

또 2014년 인천과 이번 대회까지 도로독주에서 금메달을 연거푸 획득, 아시안게임 2연패를 달성한 국내 첫 여자 사이클 선수가 됐다.

이날 나아름은 18.7㎞ 도로독주에 출전, 31분57초10에 결승선을 끊었다. 2위와는 0.16초 차이다.

아시안게임 개인통산 3개의 금메달을 획득한 나아름은 5개를 수확한 조호성과 장선재의 다관왕 대열에 합류했다.

한편 나아름은 다음주 트랙경기 메디슨과 단체추발 종목에서 금빛 레이스를 이어갈 예정이다.
 

박정웅 parkjo@mt.co.kr  | twitter facebook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