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축구]아랍에미리트, 승부차기 접전 끝에 북한 제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8강전에서 아랍에미리트와 맞붙은 북한 축구대표팀./사진=뉴스1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8강전에서 아랍에미리트와 맞붙은 북한 축구대표팀./사진=뉴스1

아랍에미리트가 승부차기 접전 끝에 북한을 제압, 오는 29일 결승 진출을 두고 일본과 맞붙는다.

아랍에미리트는 지난 27일 저녁 9시30분(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보고르 비시농에 위치한 파칸사리 경기장에서 열린 북한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서 승부차기까지 가는 승부 끝에 5대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아랍에미리트는 오는 29일 저녁 9시30분 사우디아라비아를 2대1로 꺾은 일본과 4강서 맞대결을 펼친다.

전반 지루한 경기를 펼쳤던 양 팀의 균형은 후반 18분 깨졌다. 왼쪽 측면 돌파를 성공한 강국철의 크로스를 문전에 있던 김유성이 헤딩으로 선취골을 만들었다. 북한이 먼저 1대0으로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북한의 리드는 길지 않았다. 후반 22분 오른쪽 측면을 돌파한 자예드 알라메리가 올려준 크로스를 알리 알야흐야이가 머리로 밀어넣으며 1대1로 균형을 맞췄다.

이후 양 팀은 추가골을 넣지 못했고 경기는 결국 연장으로 흘렀다. 북한은 연장 초반 결정적인 기회를 놓쳤다. 연장 전반 7분 오른쪽 측면에서 김국범이 날카로운 오른발 슈팅을 날렸지만 아랍에미리트 골키퍼의 손을 스쳐 골대를 맞고 나왔다. 튕겨 나온 공을 량현주가 재차 때렸지만 수비수 몸에 맞고 골라인 밖으로 나갔다.

결국 승패는 승부차기로 결정됐다. 아랍에미리트의 선축으로 시작된 승부차기는 3대3으로 팽팽히 맞섰다.

그러나 아랍에미리트 4번째 키커 후세인 압둘라가 성공시킨 반면 북한 4번째 키커 소종혁이 실축했다. 이후 아랍에미리트 마지막 키커 라세드 무사바흐가 깔끔하게 성공시켜 5대3으로 승리를 따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