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2019년 예산안 2569억 확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사진=뉴스1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사진=뉴스1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내년 예산안을 확정했다.

28일 방통위는 내년 예산안으로 기금을 포함, 2569억원을 확정해 국회에 제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예산안은 지난해보다 8.1%(193억원) 늘어난 수치다.

이날 방통위는 ▲소외계층 지원 ▲이용자 보호 강화 ▲산업성장 및 공정경쟁환경 조성 ▲방송의 공공성과 다양성 ▲건전한 미디어·환경 조성 등에 예산을 중점 편성했다고 말했다.

구체적인 편성안을 살펴보면 ▲소외계층 방송 접근권 보장에 131억원 ▲지역 균형 발전 및 시청자 참여활성화에 253억원 ▲재난 위기관리 및 긴급구조지원에 27억원 ▲개인정보 보호와 안전한 활용 지원에 102억원 ▲불법스팸 대응에 31억원 ▲이용자보호 환경 조성에 26억원 ▲위치정보 이용환경 조성에 4억원 ▲건전한 미디어 환경 조성을 위해 사이버 윤리문화 조성에 45억원 ▲클린인터넷 이용환경 조성에 14억원 ▲몰카 등 음란물유통방지를 위한 불법유해정보 차단기반 마련에 8억원 등을 편성했다.

방통위는 이번 예산안을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한다는 계획이다. 방통위 관계자는 “국정과제와 사회 가치 제고 사업을 효율적으로 수행할 것”이라며 “모든 국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방송통신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