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그룹 자산관리 브랜드 ‘GOLD CLUB’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앞줄 좌측부터 박석훈 하나금융투자 부사장, 장경훈 하나금융투자 부사장(WM그룹장겸), 박경희 서초WM센터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전병국 Club1본부장, 그리고 새로 임명된 GOLD WM 인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금융투자
앞줄 좌측부터 박석훈 하나금융투자 부사장, 장경훈 하나금융투자 부사장(WM그룹장겸), 박경희 서초WM센터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전병국 Club1본부장, 그리고 새로 임명된 GOLD WM 인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지난 28일 삼성동 플레이스원(Place1)건물에 소재한 Club1WM센터에서 하나금융투자 및 KEB하나은행 임직원 55명이 참여한 가운데 ‘GOLD CLUB 브랜드 선포식’을 가지며 ‘GOLD WM’ 직원 36명을 임명했다고 29일 밝혔다.

‘GOLD CLUB’은 최고의 PB은행으로 인정받는 KEB하나은행에서 사용하고 있던 고유 브랜드이며 국내외 금융전문지에서 수 차례 최고의 자산관리 브랜드로 선정되는 등 하나금융그룹을 대표하는 프라이빗뱅킹 명칭이다.

이번 ‘GOLD CLUB’의 통합브랜드 선포로 하나금융투자에서도 ‘GOLD CLUB’을 만날 수 있게 되었다. 하나금융투자와 KEB하나은행의 협업 전략인 ‘One WM’을 위해 하나금융투자는 ‘GOLD CLUB’ 브랜드를 도입해 기존의 KEB하나은행의 PB서비스에 하나금융투자의 투자 및 자본시장서비스를 결합한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한 브랜드 선포와 함께 하나금융투자 WM그룹 영업점의 자산관리전문 직원36명을 ‘GOLD WM’으로 임명했으며 이들은 ‘One WM’의 선봉에 서서 KEB하나은행 ‘GOLD PB’와 함께 고액 자산가 등을 대상으로 증권-은행 원스톱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은 새로 임명된 ‘GOLD WM’에게 아날로그와 디지털을 연결해 최고의 자산관리서비스 제공하는 하나금융그룹 DT(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의미를 담은 ‘스마트밴드’를 기념품으로 나눠줬다.

이 사장은 축사를 통해 “하나금융투자는 효과적인 ‘One WM’ 전략실행을 위해 WM그룹을 신설하고 체제를 정비해 왔다”며 “새롭게 선보이는 ‘GOLD CLUB’이 특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로 선도적인 입지를 공고히 하여 금융그룹 시너지 창출의 대표주자가 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장경훈 하나금융투자 부사장(WM그룹장 겸)은 “이번 ‘GOLD CLUB’ 브랜드 선포를 기념해 하나금융투자는 WM그룹 내 다양한 특화상품을 공급하고 손님들을 대상으로 세미나 등을 진행 할 예정”이라며 “전문인력의 육성에도 힘써서 하나금융투자가 종합자산관리 명가의 지위를 확고히 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밝혔다.

하나금융투자는 올해 초 WM그룹을 신설했으며 장경훈 KEB하나은행 부행장을 하나금융투자 부사장(WM그룹장 겸)으로 겸직하게 해 KEB하나은행과의 협업의 발판을 닦았다. WM그룹 산하에는 Club1본부를 두고 있으며 Club1본부에는 Club1WM센터와 롯데월드타워WM센터 등 총 8개의 복합점포가 속해 있다.
 

박기영
박기영 pgyshi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박기영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