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직구폰도 재난문자 수신… 60만명 혜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SK텔레콤
/사진제공=SK텔레콤

국내에 정식유통되지 않는 단말에도 재난문자 수신이 적용될 예정이다.

30일 SK텔레콤은 국내에 정식유통되지 않는 해외직구 단말기나 구글 안드로이드 9.0 운영체제(OS)를 사용하는 단말기에도 재난문자 수신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그간 해외에서 직접 구매한 단말기나 최신버전의 안드로이드 단말기를 사용하는 고객들은 재난문자 수신이 불가능했다. 그 수는 약 6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업계는 추산한다.

이번 사례는 SK텔레콤이 구글에 국내 재난문자 규격 적용을 요청하며 시작됐다. SK텔레콤은 구글에 국내 재난문자의 인터페이스, 이동통신 서비스 형태에 맞는 적용방법 등을 제공했고 구글은 관련 내용을 안드로이드 9.0에 반영했다.

안드로이드 9.0은 지난 7일 배포된 최신 운영체제다. 국내에 정식 유통되는 단말기 중에는 아직 지원 기종이 없다. 스마트폰 제조사들은 안드로이드 9.0의 테스트 과정을 거친 후 순차적으로 배포한다는 방침이다.

문갑인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그룹장은 “SK텔레콤은 사용자를 넘어 국내의 모든 안드로이드 단말 사용자의 안전을 위했다는 점이 의미 있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협력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