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화재결함 의혹' BMW코리아 압수수색(1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소된 BMW 차량. /사진=뉴스1
전소된 BMW 차량. /사진=뉴스1

연이은 주행 중 화재사고로 논란이 된 BMW의 결함 은폐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법원으로부터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아 30일 오전 9시30분부터 서울 중구 퇴계로에 위치한 BMW코리아 본사를 압수수색 중이다.

경찰은 수사관 30명을 투입해 BMW코리아 본사 내 컴퓨터 하드디스크 및 내부 서류 등을 확보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번 압수수색에서 사건 관련 증거자료를 확보한 뒤 집중 분석할 예정이다.

최근 BMW 차주로 구성된 고소인단 41명은 BMW코리아와 BMW 본사 등 2개 법인과 관계자 11명을 자동차관리법위반혐의로 고소했다.

경찰은 지난 13일과 17일 이틀에 걸쳐 BMW 화재 피해자들을 고소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를 실시했다. 또 BMW 결함 관련 업무를 담당한 국토부 직원 2명, 환경부 직원 2명 등을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를 진행했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