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값 상승률 6년3개월 새 최대… 동작구 최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아파트값이 주간상승률로는 6년3개월 만에 최고치를 나타냈다.

30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27일 서울 아파트값은 전주대비 0.45% 올랐다. 감정원이 아파트시세 조사를 시작한 2012년 5월 이후 최고상승률이다.

강남 4구(강남·서초·송파·강동) 아파트값은 상승률이 지난주 0.47%에서 이번주 0.57%로 올랐다. 강동구가 0.64%로 가장 많이 올랐고 강남과 서초구는 0.59%씩 상승했다.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서울에서 가장 많이 오른 구는 지난 28일 신규 투기지역으로 지정된 동작구로 0.65% 올랐다. 신규 투기지역으로 지정된 종로(0.25%), 중(0.35%), 동대문(0.34%)도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서울시의 통합 개발계획이 보류된 영등포구와 용산구는 각각 0.47%, 0.43% 상승해 일주일 새 상승률이 줄어들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23:59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23:59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23:59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23:59 01/19
  • 금 : 54.19하락 1.223:59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