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야구] 한국, 일본 이겼지만…누리꾼 "사회인 이겼다고 좋아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야구대표팀./사진=뉴스1
한국 야구대표팀./사진=뉴스1

선동열호가 아시안게임 야구 슈퍼라운드에서 일본을 꺾고 결승행 전망을 밝혔지만 팬들의 반응은 냉담하다. 이유는 크게 두가지로 압축된다. 일본이 프로 선수들이 아닌 전원 사회인 선수로 구성돼 밸런스가 맞지 않는다는 점, 일부 선수들이 병역혜택으로 논란을 받고 있는 점이다.

야구대표팀은 3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야구장에서 열린 슈퍼라운드 1차전에서 일본을 5-1로 제압했다. 김하성, 박병호, 황재균 선수의 솔로홈런과 투수진의 짠물 투구가 빛을 바랬다.

1패를 안고 슈퍼라운드에 진출한 대표팀은 이날 승리로 1승 1패가 됐다. 다음 경기인 중국전을 이기면 결승진출이 확정된다.

하지만 야구팬들의 반응은 차갑다.

누리꾼 samm***는 “아시안 게임은 군대면제 용도로 변질”이라며 병역 논란에 쓴소리를 날렸다.

누리꾼 흰수염**는 논란의 선수를 가리키며 “중계카메라에서 웃고 있는 모습 잡힐때마다 화가난다”고 비난했다.

또 love***는 “창피한줄 알아라 프로가 사회인 이겼다고 좋아하네”라고 비판했다. 

다만 이러한 비판에 일침을 가하는 누리꾼도 있었다. 누리꾼 c1****는 "이겨도 악플, 져도 악플"이라고 상황을 평가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23:59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23:59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23:59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23:59 01/22
  • 금 : 55.20하락 0.2923:59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