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신정환 출연에 네티즌 분노… "범법자에 면죄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는형님' 신정환 출연에 네티즌 분노… "범법자에 면죄부"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 신정환이 출연한 것에 대해 네티즌들의 비난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일 방송된 '아는형님'은 1990년대 큰 인기를 끌었던 혼성그룹 '룰라'의 멤버 김지현, 채리나, 신정환이 출연했다.

문제는 신정환이 꼭 출연했어야 했느냐는 점이다. 신정환은 2010년 국외 원정도박으로 2011년 징역 8개월을 선고받고 같은 해 12월 석방됐다.

특히 신정환은 원정도박 의혹이 불거졌을 당시 "뎅기열에 걸려 입원해 귀국할 수 없다"고 거짓말을 한 사실이 들통나 지탄을 받은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정환의 과거 범법 사실을 일부러 건드리며 웃음소재로 사용하기도 했다. 범죄자에게 면죄부를 주려는 듯한 방송이었다는 게 시청자들의 공통된 지적이다.

방송 직후 네티즌들은 관련기사 댓글 등을 통해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네티즌들은 "제작진이 시청자를 우습게 보는 것 같다", "아는형님 폐지해야 한다", "문제를 일으킨 연예인은 퇴출시켜야 한다", "범죄자에 면죄부를 주는 방송", "앞으로 아는형님을 보지않겠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9.93하락 49.0612:11 01/26
  • 코스닥 : 997.64하락 1.6612:11 01/26
  • 원달러 : 1102.30상승 1.612:11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2:11 01/26
  • 금 : 55.41상승 0.2112:11 01/26
  • [머니S포토] 서울시민에게 하트 보내는 박영선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서울시민에게 하트 보내는 박영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