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여자 아닌 멋진 여자 되길"… 예은에게 한 박진영의 '조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예은 박진영. /사진=1대100 제공
예은 박진영. /사진=1대100 제공

‘1대100’에서 가수 예은이 프로듀서 박진영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오늘(4일) 오후 방송되는 KBS2 ‘1대100’에서는 게스트로 핫펠트 예은이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는 MC가 예은에게 “싱어송라이터 핫펠트로 활동 중인데 박진영씨의 마음이 이해가 간다고?” 묻자 예은은 “많이 이해가 간다. 그리고 해주시는 조언들을 항상 마음에 새기려고 하는 편이다”라고 말했다.

MC가 “박진영씨한테 들었던 말 중에 가장 기억에 남는 게 있다면 어떤 것인가?”라고 질문했다.

예은은 “내 생일에 책을 선물해주신 적이 있는데, 책 앞 페이지에 ‘예쁜 여자가 되지 말고, 멋진 여자가 돼라’고 써서 주신 적이 있다. 항상 그 말을 새기고 있다”며, 박진영의 편지 내용을 공개했다.

MC가 “이미 어느 정도 달성한 것 같다”고 하자 예은은 “아직 멀었다. 더 멋져지도록 하겠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예은은 이날 MC가 “학창시절 때 전교 8등까지 기록한 브레인이다. 원더걸스 활동할 때 차에서 공부하다가 토한 적이 있다고?” 질문하자 “그 당시에 스케줄이 많다 보니까 차도 빨리 움직였는데, 수능 전이라 그 안에서 전구를 켜고 공부를 했었다”며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학구열을 불태웠던 일화를 공개 했다.

이에 MC가 “법학 공부에 취미를 붙였다고?” 질문하자 예은은 “대학 준비를 할 때 법학과에 수시를 넣었는데 면접에서 탈락했다. 그 뒤에 ‘변호인’이라는 영화를 감명 깊게 봐서 사소한 법률 지식이라도 가지고 있으면 도움이 될 것 같아서 조금씩 해보려고 하고 있다”며 뇌섹녀 다운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