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 돼지 같아서"… 이연수 다이어트 하게 된 진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연수 다이어트. /사진=불타는청춘 방송캡처
이연수 다이어트. /사진=불타는청춘 방송캡처

'불타는청춘'의 배우 이연수가 다이어트로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했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연출 이승훈, 김민)에서는 제주도 태풍 때문에 공항에서 발이 묶인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가장 먼저 공항에 도착한 멤버는 이연수. 살이 쏙 빠져 더 예뻐진 모습으로 등장한 이연수는 민망한 듯 "공항에 우리(촬영팀) 밖에 없다"며 "오늘 우리 갈 수 있느냐"며 당황했다.

제작진은 "오늘 왜 이렇게 꾸미고 오셨느냐"고 물었다. 풀메이크업에 원피스, 대형 캐리어를 끌고 우아하게 도착한 이연수는 "제주도 가니까"라며 웃었다.

이어 두번째로 공항에 도착한 김광규는 다이어르토 살이 빠져 예뻐진 이연수를 발견하고 깜짝 놀랐다. 그는 "왜이렇게 살이 많이 빠졌느냐. 정말 예뻐졌다"고 칭찬했고 이연수는 "다들 날씬한데 나만 돼지 같아서 살을 뺐다"며 다이어트를 한 단순한 이유를 밝혔다.

이에 김광규는 “다이어트 심하게 하셨다. 많이 예뻐졌다. 성국이 좋아하겠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도착한 최성국은 이연수를 보지 못하고 공항의 적막함에 놀란 상황. 김광규는 "연수 좀 봐라. 살 빼고 예뻐졌다"고 알렸고 최성국은 "우리 연수, 어디 자세히 좀 볼까"라며 이연수에게 얼굴을 들이대 한때 미국 부부로 불렸던 다정함을 드러냈다. 당황한 이연수는 얼굴을 가리고 수줍게 웃었다.

하지만 이날 다이어트에 성공한 멤버는 이연수 뿐만이 아니었다. 이후 도착한 박재홍도 살이 확 빠져 더 어려진 모습으로 등장했다. 박재홍은 친구 송은이에게 "몸이 아파서 살이 빠졌다"고 털어놨다.

김완선도 확연히 날씬해진 모습으로 등장해 모두의 탄성을 유발했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이연수 또한 "다 살이 빠졌다. 무슨 일이야"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