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정상회담] 문 대통령 "방북으로 북미대화 재개되면 큰 의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2018 남북정상회담 첫 날인 18일 오전 서울 중구 DDP 메인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머니투데이 홍봉진 기자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2018 남북정상회담 첫 날인 18일 오전 서울 중구 DDP 메인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머니투데이 홍봉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평양 남북정상회담 참석에 앞서 "이번 방북으로 북미대화가 재개되기만 한다면 그것 자체가 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18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 마련된 서울프레스센터에서 정례브리핑을 갖고 이같이 밝혔다.

먼저 윤 수석은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6분쯤 관저에서 나와 직원들의 환송을 받았다. 도열한 청 직원 사이를 걸어가면서 손을 흔들며 '고맙습니다, 잘 다녀오겠습니다'라고 인사했다"고 소개했다.

윤 수석은 "대통령을 태운 헬기는 8시16분쯤 청와대 헬기장을 이륙해 성남공항을 향했다"며 "성남공항 환담장에서 문 대통령은 '이번 방북으로 북미대화가 재개되기만 한다면 그것 자체가 큰 의미가 있다'며 '남북이 자주 만나는 것이 매우 중요하며 정례화를 넘어 필요할 때 언제든 만나는 단계로 넘어가고 있다'고 했다"고 전했다.

윤 수석은 "대통령 말씀처럼 우리는 전쟁 공포의 일상화에서 평화의 제도화로 전환하고 있다"며 "우리가 얻고자 하는 것은 평화다. 불가역적이며 항구적인 평화다. 더 이상 새로운 선언이나 협의를 더하는 것이 아니라 합의를 바탕으로 새로운 시대로 향해서 나아가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55분쯤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전용기를 타고 평양으로 향했다. 문 대통령은 서해 직항로를 통해 방북하며 오전 10시쯤 평양순안국제공항에 도착할 것으로 예상된다.

 

류은혁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5:30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5:30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5:30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5:30 01/19
  • 금 : 54.19하락 1.215:30 01/19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국민 앞에 선 '김진욱' 오늘 정치적 중립성 점검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