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태 "보여주기식 회담말고… 비핵화 진전에 집중하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사진=머니투데이 이동훈 기자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사진=머니투데이 이동훈 기자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8일 평양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얼럴뚱땅 선물보따리로 싸가려했던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이 여의치 않자 기업(총수)을 데려가려고 한 게 아니라면 투자설명회 같은 방북은 그만하고 비핵화 진전에 집중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비핵화 의제가 미북 간 핵심 의제로 다뤄진 마당에 중재자 입장에서 비핵화 협상 촉진이 아니라 비핵화 자체를 의제로 삼는다는 것이 자칫 속 빈 강정에 불과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핵물질, 핵탄두, 핵시설 리스트에 대한 신고를 거부하면서 핵실험장과 미사일 발사장 폐쇄만 갖고 종전선언을 요구하는 것은 구밀복검(입에는 꿀을 바르고 뱃속에는 칼을 품고 있다)일뿐"이라면서 "보여주기식 회담이 아니라 실질적 성과가 도출되는 회담이 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가뜩이나 경제 상황이 녹록지 않은 마당에 특별하지도 않은 방북에 기업인들을 17명씩이나 불러냈다"면서 "지금 청와대가 신경 써야 할 대상은 남북경협이 아니라 민생경제"라고 일갈했다.

아울러 김 원대대표는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는 아들 병역면제, 딸 위장전입, 남편 회사 직원 채용 등의 문제가 있다"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유 후보자에게 미래세대 교육을 맡기려 했는지 진심으로 되묻지 않을 수 없다"고 덧붙였다.



 

류은혁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4.20상승 10.2811:26 03/30
  • 코스닥 : 850.76상승 6.8211:26 03/30
  • 원달러 : 1304.50상승 1.811:26 03/30
  • 두바이유 : 78.04상승 0.1511:26 03/30
  • 금 : 1984.50하락 5.911:26 03/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