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류승수 딸, 아빠와 '붕어빵'… "얼마나 똑같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류승수 딸.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류승수 딸.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배우 류승수의 딸이 공개됐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너는 내 운명’에서는 새로운 ‘운명커플’로 합류한 류승수-윤혜원 부부의 결혼생활과 함께 류승수 딸의 모습이 공개됐다.

류승수는 대구에 생활 기반이 있는 아내를 위해 4년째 서울-대구를 오가는 주말부부. 서울집에서 포착된 류승수는 어질러진 집안 풍경부터 푸석한 얼굴, 누룽지 혼밥까지 혼자 사는 남자의 모습을 여과 없이 선보여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했다.

류승수의 아내 윤혜원은 11세 연하로 현재 대구에서 플로리스트로 활동 중이다. 윤혜원은 "저는 대구에서 태어났고 일도 대구에서 하고 있다. 결혼해도 일을 놓고 싶지 않았다”고 말했다. 류승수 역시 “’상황이 이러니 내년에 합쳐야겠다’ 그랬는데 저도 서울에서 일을 계속하고 아내도 대구를 떠나면 안 될 것 같았다”며 4년차 주말부부가 된 이유를 설명했다.

류승수 딸.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류승수 딸.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대구에 도착해 아내를 만난 류승수. 부부에게는 왠지 모를 설렘과 서먹함이 공존했다. ‘롱디커플’인 두 사람의 모습이 달달함을 자아낸 가운데 류승수는 집으로 향하며 아내에게 참아왔던 투정과 어리광을 부리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부부가 도착한 대구 처가에는 류승수와 똑 닮은 3세 딸 나율이가 기다리고 있었다. 나율이는 오랜만에 보는 아빠의 모습에 어색해하는 반면 외할아버지에게는 달려가 뽀뽀를 하며 안기는 모습으로 류승수를 짠하게 만들었다.

딸의 모습이 공개되자 출연진들은 “아빠랑 닮았어”라며 웃었다. 특히 김광규는 “엄마 안 닮았네”라고 말했다. 류승수는 딸에 대해 “저랑 똑같이 생겼다”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아내 윤혜원은 “결혼해서 애기를 낳았는데 남편이었다. 남편을 또 낳은 기분이었다. 똑같이 생겼다. 오빠 수염만 빼면 나율이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장인, 장모, 아내와 함께 밥을 먹던 류승수는 "제가 요즘 속이 안 좋다. 입덧인 것 같다. 아침에 일어나거나 자기 전에 속이 안 좋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때 김구라가 "둘째를 임신하셨냐"고 묻자 류승수는 "저희가 사실 둘째가 생겼다"고 털어놨다. 아내 윤혜원이 임신 14주차 였던 것. 류승수는 "정말 기적 같다. 정말 생각을 안했는데 어디서 왔는지 왔다"고 기뻐해 모두의 축하세례를 받았다. 이후 아내와 단둘이 있게 된 류승수는 아내의 발 마사지를 해주며 자상한 면모를 보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8:0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8:0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8:0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8:03 01/28
  • 금 : 55.74상승 0.4218:03 01/28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