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정상회담] 문 대통령, 회담 방명록에 "평화와 번영으로 겨레의 마음은 하나"(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평양 노동당사에서 진행된 남북 정상회담에 앞서 방명록에 '평화와 번영으로 겨레의 마음은 하나'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머니투데이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평양 노동당사에서 진행된 남북 정상회담에 앞서 방명록에 '평화와 번영으로 겨레의 마음은 하나'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머니투데이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평양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가진 1차 정상회담에 앞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켜보는 가운데 방명록을 작성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안내를 받아 조선노동당 당사로 입장했다. 로비에는 인민군 20명이 양쪽으로 도열해 두 정상을 환영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로비에서 김영철, 최룡해, 박광호, 리수용, 김평해, 오수용, 안정수, 최휘 등 8명의 노동당 부위원장단과 한 명씩 악수를 했다.

이어 두 정상은 로비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했으며, 문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악수 한 번 하시죠”라고 권유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기념 촬영 후 방명록을 작성했다. 방명록에는 ‘평화와 번영으로 겨레의 마음은 하나! 2018.9.18 대한민국 대통령 문재인’이라고 적었다.

문 대통령이 방명록을 작성하는 동안 김 위원장은 문 대통령의 오른쪽에서 지켜봤으며, 방명록 작성이 끝나자 박수를 치기도 했다.

이후 두 정상은 계단을 함께 올라 2층에 마련된 회담장으로 이동했다.

한편 이날 남북정상회담은 오후 3시45분부터 5시45분까지 진행됐으며, 남측에서는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서훈 국가정보원장이 참석했고 북측은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제1부부장이 배석했다.
 

평양공동취재단, 류은혁
평양공동취재단,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