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정상회담] 리용남 북한 부총리 만난 이재용 "이게 한민족이구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8일 리용남 내각 부총리가 북한을 방문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과 인사를 나누는 모습. /사진=뉴시스
18일 리용남 내각 부총리가 북한을 방문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과 인사를 나누는 모습. /사진=뉴시스

삼성 총수로서는 최초로 북한을 방문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리용남 북한 내각부총리를 만난 자리에서 "이번 기회에 더 많이 알고 신뢰관계를 쌓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 부회장을 비롯해 현정은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등으로 구성된 '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 경제사절단은 이날 리 부총리를 만나 환담했다.

리 부총리는 이 부회장을 만난 자리에서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해서도 유명한 인물이 되시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리 부총리는 북한의 대외경협 분야를 책임지는 실세 경제관료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은 "우연히 보니 평양역 건너편 새로 지은 건물에 ‘과학중심 인재중심’이라고 써 있더라"라며 "삼성의 기본경영 철학이 '기술중심 인재중심'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세계 어디를 다녀봐도 한글로 써있는 것을 본 적이 없는데 처음 경험했다"며 "이게 한민족이구나라고 느꼈다"고 덧붙였다.

이 부회장은 이어 "평양은 처음 와봤는데 마음에 벽이 있었다"며 "이렇게 와서 직접 보고 경험하고 여러분을 뵙고 하니까 (벽이 사라졌다)"고 언급했다.

리 부총리는 "이 부회장은 여러가지 측면에서 아주 유명한 인물"이라고 말하자 주변이 잠시 웃음바다가 되기도 했다.

한편 남북정상회담 경제사절단(이하 사절단)에 국내 10대 그룹 총수들이 참석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평양공동취재단, 류은혁
평양공동취재단,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23:59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23:59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23:59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23:59 01/19
  • 금 : 54.19하락 1.223:59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