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오리온, 중국 신제품 비중 확대로 성장 모멘텀 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키움증권은 19일 오리온에 대해 "중국 신제품 비중 확대로 구조적인 성장 모멘텀을 보유했다"며 목표주가 16만원을 제시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제안했다.

박상준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꼬북칩, 혼다칩과 같은 신규 브랜드의 성공적 출시와 플레이버 익스텐션 제품들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으로 인해 중국에서 신제품 매출 비중이 확대되고 있다"며 "재고조정 이슈로 분기별 매출 성장률의 등락은 있지만 RMB기준 중국 매출 성장률 성장이 기대된다. 특히 다음해에는 신제품 관련 고정비성 투자비의 증가가 제한적이기 때문에 영업레버리지 효과가 더욱 강하게 나타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춘절 재고 이슈와 신제품 초기 투자 비용으로 부진한 2분기 실적을 시현하면서 최근 2~3개월 동안 주가가 조정을 받은 상황"이라며 "중국 제과 업황도 개선되고 있기 때문에 EPS(주당 순이익)와 PER(주당 수익비율) 상승이 동시에 가능한 구간"이라고 덧붙였다.
 

박기영
박기영 pgyshi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박기영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