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엠블럼 히스토리] ② 알파벳부터 프로펠러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각 사
/사진=각 사

국내 자동차시장에서 공식 판매활동을 벌이고 있는 브랜드는 두손으로 셀 수 없을 정도로 많다. 길거리를 걷다 무심코 본 항공기 프로펠러와 알파벳 등의 엠블럼. 한번쯤은 엠블럼에 무슨 의미가 담겼을지 상상본 적 있을 것이다. 자동차 엠블럼은 그 회사의 상징적 의미를 담고 있는 얼굴이다. 소비자들에게 회사의 엠블럼은 그 차의 이미지를 각인시키는 역할도 한다. 그 만큼 엠블럼의 의미는 중요하다.

국내에서 활동 중인 자동차 브랜드 중에는 알파벳에 기초해 제작된 디자인이 생각보다 많다. 국내에서는 현대·기아차와 쌍용차가 대표적이며 미국은 포드와 지프, 일본에는 인피니티 등이 있다.

현대차는 타원형의 틀 안에 Hyundai의 ‘H’가 약간 기울어진 형태로 중심을 잡고 있다. ‘H’를 감싸고 있는 원은 세계로 뻗어나가는 현대차를 상징한다. 기아차 엠블럼도 원 안에 알파벳 KIA가 더해져 글로벌시장에서 성장하는 자동차 회사를 뜻한다.

쌍용차는 둥근 원 안에 작은 두개의 타원이 그려져 있다. 이는 쌍용의 두 글자인 ‘SS’를 뜻하며 두 마리의 용을 의미하기도 한다. 두 개의 타원은 고객을 연결해주는 연결고리로써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의지와 최고의 성능을 지닌 차를 만들겠다는 미래지향성도 내포하고 있다.

미국 브랜드 포드의 로고는 회사명인 ‘Ford’를 강조한 것이다. ‘Ford’는 창업자인 헨리 포드에서 유래했으며 1910년대부터 지금까지 유지하고 있다. 같은 국적의 지프도 영문 알파벳 JEEP를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일본 닛산의 고급화 브랜드로 분류되는 인피니티(Infiniti)는 ‘Infinity’(무한대)의 Y를 I로 바꿔 철자를 차용했다. 이는 ‘고객이 원하는 최고의 안락함과 안정 그리고 고급스러움을 만족시킬 수 있는 무한한 가능성’이라는 의미가 담겨 있다.

 /사진=각 사
/사진=각 사

국내 수입차시장을 꽉 잡고 있는 독일차 브랜드들은 저마다의 특색 있는 엠블럼을 갖고 있다. 창립자가 끄적이던 그림에서부터 항공기 엔진, 회사 합병 등 재미있는 에피소드들이 있다.

국내에서 압도적 판매량을 자랑하고 있는 메르세데스-벤츠는 ‘삼각별’ 엠블럼을 갖고 있다. 1909년 세 꼭지 별 형태를 폴 다임러(Paul Daimler)와 아돌프 다임러(Adolf Daimler)가 도입했는데 그들의 아버지이자 창립자인 고틀립 다임러가 도이츠 가스 자동차 공장(Gasmotorenfabrik Deutz)에서 일하면서 당시 도이츠(Deutz)의 전경을 묘사한 엽서 위에 그들의 집을 표시하며 그려 넣던 그림에서 유래됐다.

이후 세 꼭지 별은 다임러에서 제작한 엔진이 육지(자동차), 바다(선박) 그리고 하늘(항공기)의 세 분야로 나아가겠다는 의지가 포함됐다.

국내에서 벤츠와 1위 싸움을 벌이는 BMW의 로고는 항공기 엔진을 생산했던 역사와 유산을 담아 비행기 프로펠러 모양으로 형상화됐다. BMW 엠블럼은 항공기 엔진에서 모터사이클을 거쳐 자동차분야로 확장해 왔는데 ‘하늘에서 땅으로’, ‘두 바퀴에서 네 바퀴로’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여기에 BMW그룹 본사가 자리잡고 있는 독일 바이에른 주의 푸른 하늘을 상징하는 푸른색과 알프스의 흰 눈을 상징하는 흰색이 도입돼 청백색으로 회전하는 프로펠러 형상으로 디자인됐다. 청백색은 바이에른 주의 상징이기도 하다.

같은 독일 국적의 아우디 엠블럼은 둥근 원을 4개 겹쳐놓은 형태다. 1차 세계대전 이후 독일 경제불황으로 자동차업계가 위기에 빠지자 1932년 아우구스트 호르히의 주도 아래 독일 작센(Saxonia) 지방의 대표 자동차업체인 반데러(Wandere), 데카베(DKW), 호르히(Horch), 아우디(Audi)가 합병됐고 아우토 유니언(Auto Union AG)이 설립됐다. 아우디 로고의 4개의 링(four rings)은 4개사의 역사를 고스란히 간직하면서도 융합과 결속을 상징한다.
 /사진=아우디코리아
/사진=아우디코리아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