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서 BMW 520d 주행 중 화재… 인명피해는 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주행 중 화재사고가 잇따라 발생해 리콜 결정이 내려졌던 BMW 520d 승용차에서 또다시 불이 났다.

24일 평창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54분쯤 강원 평창군 방림면 방림리 치안센터 인근을 주행 중이던 윤모씨(40)가 몰던 BMW 520d 승용차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윤씨는 경찰에 “언덕길을 넘어가다가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나기 시작해 차를 세우니 불이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윤씨를 포함해 승차 중이던 가족 4명은 신속히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 등에 의해 10여분 만에 꺼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 진술 등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