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플리트상 수상한 손경식 회장 "한류가 미국과의 협력에 기여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경식 CJ그룹 회장이 지난 21일(미국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코리아 소사이어티(Korea Society) 주최 2018 연례만찬에 참석해 밴플리트상(Van Fleet award)을 수상하며 "CJ는 전세계에 한국문화를 확산시키는 첨병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 회장은 "한국과 미국간 우호와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데 앞으로도 더욱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 회장은 한국문화의 성공사례로 CJ의 KCON을 들었다. 그는 "CJ는 미국 LA와 뉴욕을 비롯한 전세계 주요도시에서 K-POP 한류를 알리는 KCON을 개최한다"며 "2012년 미국에서 첫선을 보인 당시 관람객이 1만2000명에 불과했으나 올해 14만4000명으로 늘어났다"고 자랑했다.

이어 그는 "CJ가 KCON을 통해 한국문화를 미국에 전파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사진=머니투데이 이동훈 기자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사진=머니투데이 이동훈 기자

밴플리트상은 한미 친선 비영리단체 코리아 소사이어티가 1992년부터 양국 관계발전에 기여한 인물에게 수여하는 권위있는 상이다. 김대중 전 대통령을 비롯해 지미 카터,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등이 수상한 바 있다.

손 회장은 한국문화를 미국에 소개하고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한미우호협회 이사장을 지내며 소통 창구의 역할을 한 점을 인정받았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