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금융 상반기 평가 1위 'KEB하나은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DB
/사진=뉴스1 DB
올해 상반기 기술금융 실적평가에서 KEB하나은행이 1위, IBK기업은행이 2위에 올랐다. 소형은행 중에서는 부산은행과 대구은행이 각각 1, 2위를 차지했다.

28일 금융위원회는 은행들의 기술금융 대출 규모 등 정량적 평가와 은행들- 기술금융 지원역량 등 정성적 평가를 합해 기술금융 실적을 발표했다. 기술금융은 기업의 기술력과 성장 가능성을 평가해 대출과 투자 등으로 자금을 지원하는 것을 말한다.

평가에서 KEB하나은행이 72.8점, IBK기업은행은 71.5점을 받았다.

KEB하나은행은 투자 부문에서 만점을 받았고 공급규모나 기술기업지원(질적 지표)에서 양호한 실적을 보였다. IBK기업은행은 공급규모에서는 1위를 기록했고 질적 지표도 양호했지만 투자 부문이 상대적으로 미진해 2위를 기록했다.

소형은행 중 부산은행(70.2점)은 공급규모가 많았고 질적 지표나 투자 부문에서도 양호한 평가를 받았다. 대구은행(68.8점)은 인력, 전담조직, 리스크관리 체계 등 지원역량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은행 자체 기술금융 레벨 심사에서는 농협은행과 대구은행이 레벨1에 진입했다. 산업·신한·우리·하나·기업·국민은행은 레벨4를 유지했고, 부산·경남은행은 레벨3을 유지했다.

기술금융 레벨은 은행이 기업의 기술력을 평가해 대출·투자할 수 있는 자체 인력과 시스템을 갖췄는지 보여주는 지표다.

레벨4가 되면 외부 기술금융평가기관(TCB)의 평가 없이도 기술금융 전액을 은행이 자체적으로 평가해 진행할 수 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6.88상승 9.309:57 09/24
  • 코스닥 : 1041.65상승 5.3909:57 09/24
  • 원달러 : 1174.80하락 0.709:57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09:57 09/24
  • 금 : 74.11상승 0.8109:57 09/24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대장동, 종합비리세트…숨기는자가 범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대장동, 종합비리세트…숨기는자가 범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