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효기간 없어"… '미우새' 이동건, 조윤희·로아 아빠의 신혼일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우새 이동건 조윤희. /사진=SBS 방송캡처
미우새 이동건 조윤희. /사진=SBS 방송캡처

'미운 우리 새끼' 이동건이 아내 조윤희와 달달한 신혼 생활을 공개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동건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母벤져스는 새신랑이자 딸 바보 아빠가 된 이동건을 보며 앞 다투어 부러움을 토로했다. 이에 이동건이 "다 운이 좋았다"며 겸손하게 대답하자 母벤져스는 "우리 아들은 왜 그런 운이 없나 몰라"라고 말해 시작부터 웃음을 안겼다.

드라마를 통해 조윤희와 만나 결혼까지 골인한 이동건은 "드라마가 50부작이었는데, 극에서 조윤희씨와 제가 만나서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는 모습까지 연기했다. 드라마가 끝나갈 때 쯤 '이렇게 그냥 헤어져도 괜찮을까?'라고 생각이 들더라"면서 "제가 원래 결혼생각이 있지는 않았다. 그런데 내가 만약 이 여자를 놓치면 결혼을 못 할것 같은 생각이 들더라"고 결혼을 결심하게 된 사연을 전했다.
이동건 조윤희. /사진=SBS 방송캡처
이동건 조윤희. /사진=SBS 방송캡처

이에 서장훈은 “이동건은 결혼과 출산을 거의 이뤘다. 어머니들이 가장 부러워하는 거다”고 말했다. 이동건은 “우리는 결혼 전제로 연애를 시작했고, 아이를 빨리 갖고 싶다는 생각이었다. 그래서 혼인신고를 먼지 했다. 그랬더니 금방 아이가 생기더라. 그래서 서둘러 결혼식도 올렸다”고 이야기했다.

조윤희와 신혼생활과 딸 로아 사진도 공개했다. 이동건은 최근 조윤희가 자길 ‘베이비’라고 불러 달라더라. ‘왜 베이비냐’고, ‘넌 너무 크지 않냐’고 했더니, 아이가 생긴 후 아이를 예뻐하는 게 부러웠다더라"고 고백했다.

9개월된 딸 로아를 향한 애정도 드러냈다. 이동건은 로아의 사진을 공개하며 "딸이 제 눈매를 꼭 닮았다"면서 딸 바보의 모습을 보였다. 그는 일을 하지 않는 날은 육아를 전담한다며 "기저귀 가는 법, 목욕 시키는 법 다 배워서 하고있다"고 전했다.

친구들과의 만남에 대해서는 “17년 이상을 혼자 살았다. 그래서 똑같은 친구들을 보는 게, 술자리가 지겹더라. 그런데 결혼을 하고 나니 그게 소중하더라. 한 달에 한번 만나면 많이 만나는 거다. 너무 소중하다”고 말했다. 이에 서장훈은 “조윤희가 늦게 들어 오는 것에 대해 뭐라고 하지 않냐”고 묻자, 이동건은 “그런 것 없다”고 말했다.

또 미혼 친구들에게 어떤 조언을 하냐는 질문에 “10번 중 9번은 무조건 결혼을 하라고 한다. 경험이 중요하다고 이야기한다. 다만, 10번 중 1번은 혼자 살아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말한다”며 웃었다.

사랑의 유효기간에 대해서는 “보통 사랑을 ‘불’에 비유하는데, 결혼을 하고 보니 그 불길이 작아지고, 불씨가 될 때도 있는 것 같다. 그때 ‘사랑이 식었다’고 착각할 수 있다. 그런데 그때 작은 바람만 불어주면 다시 타오를 수 있다고 생각한다. 부부가 누가 먼저든 꺼져가는 불씨에 바람을 불어 넣어주면 된다고 생각한다. 그러면 사랑에 유효기간 같은 것은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해 어머니들과 MC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런 이동건도 눈치는 없었다. 조윤희가 눈치가 없다고 말하는 그 모습이 눈치가 없다고 신동엽이 지적한 것이다. 이에 이동건은 “좀 느리다. 조윤희가 내가 삐친 줄 모를 때가 많다. 오히려 내가 삐쳤다가도 얼렁뚱땅 넘어가게 되더라”고 말했다. 부부싸움에 대해서는 “우리도 싸운다. 굉장히 조용히 천천히 싸우는 스타일이다. 조곤조곤 싸우는 타입”이라고 이야기했다.

이동건은 “잔소리의 경우는 서로 잘 안 하는 편이다. 다만, 그래도 내가 더 많이 지적받는다. 정리정돈을 잘 못 하는 데 아내가 정리를 잘하는 편이다. 깔끔한 성격이다. 착착 정리하는 게 기분이 좋다더라. 그렇지만 부탁하지 않으면 내 옷 정리는 잘 안 해준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지난해 2월 종영된 KBS 2TV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을 통해 실제 연인으로 발전한 이동건과 조윤희는 작품 종영 직후 공개 열애 사실을 밝힌 것은 물론 임신과 혼인신고를 통한 법적인 부부라는 사실까지 전했다. 이어 같은 해 9월 29일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 이동건과 조윤희는 12월 첫 딸인 로아를 얻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