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제부총리 "최저임금, 지역별 차등 적용 검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경제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사진=머니투데이DB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경제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사진=머니투데이DB
김동연 경제부총리가 최저임금을 지역에 따라 다르게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2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지역마다 물가나 환경이 다른데 최저임금을 동일하게 적용하는 것이 옳으냐'는 야당 의원의 질문에 "최저임금과 관련해 지역별 차별화에 대한 것도 고용노동부와 기획재정부가 내부 검토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와 관련해 "최저임금 인상 폭을 일정한 범위에서 지방에 결정권을 주는 것을 아이디어 차원에서 검토하고 있다"고도 설명했다.

김 부총리는 "자영업자나 중소기업의 어려움을 고려해 최저임금을 만원까지 올리는 데 속도조절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날 김 부총리는 자유한국당 심재철 의원과 비인가 행정정보 유출사건을 놓고 공방을 벌이기도 했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38.32하락 57.7910:55 03/09
  • 코스닥 : 879.86하락 24.9110:55 03/09
  • 원달러 : 1142.00상승 8.810:55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55 03/09
  • 금 : 68.32상승 1.9510:55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