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브리드 경쟁' 어코드 vs 캠리… 삼수만에 웃는 '혼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 /사진=혼다코리아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 /사진=혼다코리아
혼다의 신형 어코드 하이브리드가 삼수만에 토요타 캠리 하이브리드를 제치고 웃었다. 하이브리드는 내연엔진과 배터리 전기모터가 장착된 친환경차를 의미한다.

5일 한국자동차수입협회(KAIDA)에 따르면 지난 9월 수입 하이브리드 모델 판매량은 혼다 어코드 400대, 토요타 캠리 153대로 집계됐다.

이번 실적은 혼다 입장에서 의미가 크다. 지난 7월 신형 어코드 하이브리드를 선보인 혼다는 출시 후 처음으로 경쟁상대인 토요타 캠리 하이브리드의 월별 판매량을 넘어섰기 때문.

앞선 두달은 토요타의 승리였다. 지난 7월 수입 하이브리드 판매량은 캠리 433대, 어코드 199대로 2배 이상 격차를 보였고 8월은 캠리 324대, 어코드 204대로 120대 차이가 났다.

혼다코리아 관계자는 “고객 인도가 원활하게 이뤄지고 있으며 동급 대비 최고 수준의 연비와 첨단 안전기술인 혼다센싱 장착 등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제품 공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