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삼송·일산 지역 '2018도시재생 뉴딜사업’ 주민공청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고양 삼송·일산 지역 '2018도시재생 뉴딜사업’ 주민공청회. / 사진제공=고양시
▲ 고양 삼송·일산 지역 '2018도시재생 뉴딜사업’ 주민공청회.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는 ‘2018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된 일산동, 삼송동 일원에 대한 선도지역 지정 주민공청회를 지난 2일과 4일 일산2동 및 삼송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각각 개최하고 지역주민과 관계전문가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일산2동 및 삼송동에 대한 도시재생 사업은 지난 7~8월 국토부 공모사업을 통해 확정됐다.

일산동은 일산역, 일산초등학교 주변 등 뉴타운 해제지역 177,000㎡ 규모로 기반시설 확충, 지역상권 활성화, 문화·역사거점 조성 등을 추진하며 삼송동은 삼송신도시에서 제외된 지역 135,000㎡ 규모로 원도심 취락지역에 대한 노후주택 정비, 마을길 개선, 커뮤니티 공간조성 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시 관계자, 해당 지역 시의원, 주민 등이 참석한 이번 공청회에서는 ▲도로, 공원, 하수처리시설 등 기반시설 확충 문제, ▲낙후된 주거환경에 대한 개선 문제, ▲활성화가 시급한 지역상권 문제, ▲도시재생 관련 주민 교육 필요성 등 거주 주민들의 실질적인 의견이 많이 제시됐다.

시는 행정적인 실무검토와 고양시의회 의견청취를 거쳐 오는 11월 중 국토부로 선도지역 지정을 요청하고 12월 중 최종 사업을 고시할 방침이다.

선도지역 지정 이후에는 일산, 삼송 두 지역의 활성화 계획을 주민과 함께 수립하고 국토부 절차에 따라 오는 2019년 상반기 실현가능성 및 타당성 평가, 도시재생특별위원회 심의로 최종 확정하고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선도지역’이란 도시재생이 시급하거나 파급효과가 큰 지역에 도시재생사업을 중점 시행함으로써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국토교통부장관이 지정하는 지역을 말한다.

 

고양=김동우
고양=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