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구,부동산중개업 종사자 중 부적격자 가려낸다

부동산중개업 종사자 등록사항 일제정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 연수구/사진제공=연수구청
인천 연수구/사진제공=연수구청
인천 연수구는 오는 11월 말까지 무자격자의 불법 중개행위 근절을 위한 부동산중개업 종사자의 자격 및 개설등록 결격사유 일제 조사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조사대상은 공인중개사 자격증을 취득한 후 부동산중개사무소를 개설 중인 개업공인중개업자를 포함한 총 1164명으로, 한국토지정보시스템에 등록된 기초자료를 바탕으로 공인중개사 및 중개보조원의 결격사유를 조사할 예정이다.

중개업종사자 결격사유대상자는 피성년후견인 파산선고자를 받고 복권되지 아니한 자. 금고이상의 실형선고를 받고 집행유예 중인 자. 공인중개사법에 의한 벌금형 또는 징역형을 받은 자. 공인중개사자격이 취소 및 정지된 자 등으로 이 결격사유에 해당되면 최대 등록취소의 행정처분을 받게 된다.

구는 이번 일제조사가 건전한 부동산 거래질서 확립과 무자격자 불법 중개행위 근절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그동안 부동산중개사무소 신고 후 부적격 사유가 발생하더라도 구청에서는 알 수 없는 경우가 많았다”며 “이번 일제조사를 통해 불법중개행위 및 중개 사고를 예방하고 구민들이 중개업자를 믿고 부동산거래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