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JW 메리어트 서울, ‘테이스트 오브 JW’ 갈라 디너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W 메리어트 브랜드가 아시아 지역의 미식 이벤트, ‘테이스트 오브 JW (Taste of JW)’를 10월 26일 금요일, 서울 서초구 신반포로에 위치한 JW 메리어트 서울에서 개최한다.
/사진=JW 메리어트 서울
/사진=JW 메리어트 서울
테이스트 오브 JW는 풍부한 미식 경험을 제공하는 특별한 이벤트로 진정한 럭셔리란 자신이 하는 일에 열정을 가진 사람들이 만들어내는 것이라 믿는 JW 메리어트의 ‘JW 트리트먼트(JW Treatment)’ 서비스 철학에 따라 시작됐다.

이벤트에는 아시아의 JW 메리어트 호텔 셰프들 및 각 분야 전문가들과 함께 하는 마스터 클래스, 칵테일 리셉션, 특별 디너 등이 포함된다.

아시아의 주요 도시에서 시리즈로 진행해 오고 있으며, 가장 최근 행사는 올해 6월 JW 메리어트 싱가포르 사우스 비치 호텔에서 열렸다. 10월 서울에 이어 12월에는 JW 메리어트 호텔 상하이 앳 투모로우 스퀘어에서도 개최될 예정이다.

JW 메리어트 서울에서 진행되는 테이스트 오브 JW의 주제는 ‘심포니 오브 오트 퀴진(Symphony of Haute Cuisine)’으로, 진정한 오트 퀴진으로 새로 거듭난 JW 메리어트 서울의 모든 식음 서비스의 정수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가을 밤의 분위기를 더해주는 더 마고 그릴의 야외 정원에서 즐기는 칵테일 리셉션, 그랜드 볼룸의 웅장함 속에서 펼쳐지는 라이브 공연 및 다양한 퍼포먼스, 각기 다른 소리를 가진 악기들이 모여 완벽한 하모니를 이루듯 다섯 명의 셰프들이 지휘하여 탄생시킨 최고급 요리의 향연을 만끽할 수 있다.

갈라 디너에 앞서 오후 5시 30분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진행되는 칵테일 리셉션은 7층에 위치한 더 마고 그릴(The Margaux Grill) 레스토랑의 야외 정원과 모보 바(MOBO Bar)에서, 도심 속 가든 파티 형식으로 칵테일과 카나페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준비될 예정이다.

5층 그랜드 볼룸에서 선보이는 갈라 디너는 JW 메리어트 서울의 식음업장을 총괄하는 신종철 총주방장의 지휘 하에, 일식당 ‘타마유라’의 사토 히로히토 셰프, 뷔페 레스토랑 ‘플레이버즈’의 페데리코 로시 셰프, 그릴 레스토랑 ‘더 마고 그릴’의 피터 피츠 드라이어 셰프, 베이커리 ‘파티세리’의 츠츠이 미츠미 셰프가 참여한다.

칵테일 리셉션은 오후 5시 30분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갈라 디너는 오후 6시 30분부터 오후 9시까지 진행되며,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확인 가능하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5:30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5:30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5:30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5:30 06/22
  • 금 : 71.79상승 0.8115:30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