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디, 욕설논란 공식사과… SNS 생방송서 뭐라 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쌈디 욕설논란. /사진=쌈디 인스타그램
쌈디 욕설논란. /사진=쌈디 인스타그램

가수 쌈디(사이먼 도미닉)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생방송에서 욕설을 해 구설수에 올랐다. 쌈디는 DJ 웨건과 함께 지난 9일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했다. 

그는 차 안에서 DJ웨건의 음악을 홍보하던 중 일부 네티즌이 '인맥 힙합'이라고 말하자 “뭐 인맥 힙합이라고 XX하고 있는데 얘가 XX 인맥이 없을 것 같아? 인맥이 X나 넓으니까 인맥 힙합 하는 거지”라고 말했다.

이어 “그냥 들어라. 듣기 싫으면 처듣지마. 아니 XX. 좋은 사람들끼리 XX 즐겁게 만든 걸 그걸 인맥이라고 하면 안 되지”라며 “그냥 방구석에서 음악 듣고 있으면서 XX”이라고 막말을 이어갔다.

또한 “음악하는 사람들 XX으로 보이나 봐. 어? 뭐 XX 쉽게 만드는 줄 알아요, 음악을. 너희가 평가할 게 아니라고”라고 말했다.

또 쌈디는 "취해서 얘기하는 게 아니라 난 항상 얘기하고 싶었어"라는 말도 해 만취 상태로 SNS 생방송을 한 것 아니냐는 의혹도 나온다.

논란이 일자 쌈디는 SNS 라이브 도중 자신이 내뱉은 욕설에 대해 “지난밤 인스타라이브를 통해 적절치 않은 언행과 욕설로 많은 사람들에게 불쾌감을 줘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쌈디는 이어 “변명의 여지없이 나의 실수다. 저의 경솔한 말과 행동으로 실망했을 사람들에게 진심으로 사과한다”며 “보내주신 비판과 우려의 말씀 감사드린다. 이번 일을 계기로 깊이 반성하고 더 신중한 언행과 성숙한 모습을 보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