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2순환도로 운영업체 전 대표, 하청업체 뒷돈 받아 구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광주제2순환도로 시설 관리 업무 등의 도급 계약과정에서 금품 등을 수수한 혐의(배임수재)로 광주제2순환도로 운영업체 전 대표이사 A씨(62)를 구속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도로관리 도급계약 과정에서 하청업체의 실소유주인 B씨(58)로부터 계약 갱신 등의 대가로 차명 계좌를 이용해 수 억원을 지급받거나 차량을 무상으로 제공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추가로 받은 금품이 있는지, A씨 외에 계약 갱신 등의 의사결정 과정에 관여하거나 함께 금품을 수수한 사람이 있는지 등에 대해서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