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언론, 방탄소년단에 "21세기 비틀즈" 극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탄소년단.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의 영국 공연에 현지 반응이 폭발적이다. 지난 9~10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O2 아레나에서 열린 방탄소년단의 ‘LOVE YOURSELF’ 콘서트 티켓은 2회 모두 전석 매진됐다.

현지 언론도 뜨겁다. 영국 BBC 방송은 방탄소년단을 “21세기 비틀즈이자, 글로벌 팝 센세이션이다. 전세계 음악계에서 가장 큰 존재”라고 보도했다.

가디언도 “방탄소년단은 미국에서 기념비적인 성과를 냈다. 팝 음악의 얼굴을 바꾸었을 뿐 아니라 서양 음악산업의 최정상에 도달한 첫 한국그룹”이라고 평가했다.

영국 공연에 대해서는 “공연 내내 화려한 비주얼이 인상 깊었다. 무대를 바꾸기 위해 의상을 갈아입는 동안 나온 영상조차도 화려해 예술영화를 보는 것 같았다”고 표현했다.

12일 출연한 영국 최고의 심야 토크쇼 BBC 방송 ‘더 그레이엄 노튼 쇼’에서 방탄소년단은 멤버 개인별 소개와 미국 타임의 글로벌 표지 모델, 유엔정기총회 연설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RM은 유엔정기총회 연설의 메시지에 관한 질문에 “인생은 항상 딜레마가 있다. 우리는 그것을 피할 수는 없다”며 “우리는 자신을 사랑하는 우리만의 방법을 찾아야 하고 그럼으로써 청년들은 더 행복하고 좋은 삶을 살 수 있다고 말하고 싶었다. 그것이 우리의 메시지였다”고 말해 출연진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77상승 23.9814:02 06/22
  • 코스닥 : 1012.62상승 1.6314:02 06/22
  • 원달러 : 1132.90하락 1.814:02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4:02 06/22
  • 금 : 71.79상승 0.8114:02 06/22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택배기사 과로방지 대책 합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대표 '고심'
  • [머니S포토] 손 잡은 이준석 대표와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