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대, SWC 우승… 서머너즈 워 1위 자존심 지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빛대가 SWC 2018 토너먼트 경기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빛대가 SWC 2018 토너먼트 경기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서머너즈 워 월드랭킹 1위 ‘빛대'(김수민)가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SWC) 2018’에서 우승하며 지난해 부진을 말끔히 씻어냈다.

서울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SWC 2018에서 빛대가 종주국의 자존심을 지키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8강부터 토너먼트 형식으로 치러진 이번 대회는 글로벌 서머너즈 워 e스포츠 대회로 전세계 팬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빛대는 8강에서 유럽컵을 1위로 통과한 DGP와 맞붙었다. DGP는 공격적인 플레이가 강점인 선수로 이번 대회 복병으로 꼽히며 강력한 우승후보 빛대에게 1경기를 따냈다. 8강은 3전 2선승제로 운영되기 때문에 1경기 패배한 빛대가 코너에 몰린 듯 했다.

그러나 2경기에서 운영의 묘를 보인 빛대가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DGP의 물팔라딘이 스턴으로 빛대를 위협했지만 물웅묘무사로 빠른 동귀어진과 불피닉스의 힐링 및 폭딜이 터지면서 경기가 뒤집혔다. 순식간에 폭주, 도발, 반격이 터진 빛대가 손쉽게 3경기를 가져가면서 4강에 진출했다.

허준을 비롯한 국내중계진들이 SWC 2018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허준을 비롯한 국내중계진들이 SWC 2018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빛대는 4강에서 한국선수 이태원프리덤을 꺾고 올라온 일본의 마츠와 만났다. 5전 3선승제로 진행된 4강에서 빛대가 선취점을 올리며 앞서 나갔고 연승으로 손쉬운 결승진출을 예상했다. 그러나 마츠의 거센 반격으로 세트스코어 2대2까지 가는 접전이 펼쳐지며 5차전까지 이어졌다. 풍사막여왕과 빛무희의 활약으로 빛대가 승리하면서 결승에 진출했다.

아시안 퍼시픽컵 1위이자 또 다른 우승후보로 꼽힌 라마는 8강과 4강에서 각각 조셉과 쉔을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은 한 치 앞도 예상하기 어려웠다. 객관적 전력은 빛대가 우위에 있지만 토너먼트에서 큰 위기없이 결승까지 진출한 라마도 만만치 않은 상대였기 때문. 특히 라마가 빛대의 전략과 유사하다는 점에서 팽팽한 경기가 예상됐다.

뚜껑을 열어본 결과 예상과 달리 빛대의 3대0 퍼펙트 스코어로 대회의 주인공이 됐다. 1경기부터 물드래곤나이트의 강력함을 선보인 빛대는 2경기 불피닉스, 3경기 불오공으로 완벽한 경기운영을 펼치며 라마에 패배를 안겼다.

빛대가 김태형 서머너즈 워 개발팀장 및 코스프레 플레이어들과 우승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빛대가 김태형 서머너즈 워 개발팀장 및 코스프레 플레이어들과 우승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빛대는 시상식에서 “감격스럽고 떨린다”며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길드원이나 개인방송 시청자분들게 신경을 못 썼는데 앞으로 서머너즈 워 유저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방송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승자 빛대와 준우승한 라마는 각각 3만달러(약 3399만원)와 1만달러(약 1133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SWC 2018이 열린 OGN e-스타디움은 1500여명의 인파가 몰리며 인산인해를 이뤘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