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3차원 IT기술 이용해 시공품질 높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건설이 3차원 레이저스캐너를 활용한 정밀시공기술을 도입했다. 3차원 레이저스캐너는 레이저 투사 후 반사되는 값을 통해 3차원 형상정보를 디지털화, 데이터를 얻는 기술이다.

이를 통해 기존의 2차원 설계방식으로는 불가능했던 정보 통합관리가 가능하고 건축물 설계와 시공정보를 구현한다. 보다 정밀한 시공이 가능해 하자도 예방할 수 있다.

스캐너를 통해 확보한 공간정보는 공사현황 분석과 공정관리에도 활용한다. 롯데건설은 구조물 형태의 변화 등을 정밀관리해 기술안전을 강화하고 하자 없는 시공을 한다는 계획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시공품질과 공사효율, 기술안전을 강화하는 다양한 기술을 도입하고 있다"면서 "드론, IoT, 자동화장비 등을 현장적용해 시공능력을 한차원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롯데건설
/사진제공=롯데건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