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두산중공업, 단기 수주·실적 모멘텀 부재… 목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투자증권은 17일 두산중공업에 대해 단기 수주와 실적 모멘컴이 부재하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는 1만8000원으로 29% 하향 조정했다.

조철희 애널리스트는 “3분기 추정 매출액은 1조2000억원으로 전년보다 9.0% 감소, 영업이익은 493억원으로 18.6% 증가할 전망”이라며 “하반기부터 베트남 응이손 프로젝트가 매출액에 잡히기 시작하지만 본격적인 매출액 인식은 4분기부터가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3분기까지 추정 수주액은 3조5000억원”이라며 얼마 전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인도네시아 자와 프로젝트(1조5000억원, 석탄화력 EPC)까지 확정된다면 연간 목표인 6조9000억원 달성이 가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수익성이 좋은 원전 및 기자재 수주 비중이 크지 않은 점은 다소 아쉽다”며 “단기에 수주·실적 모멘텀이 부재해 주가도 구조적 상승을 기대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3.68하락 96.0113:11 02/26
  • 코스닥 : 912.28하락 23.9313:11 02/26
  • 원달러 : 1123.60상승 15.813:11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3:11 02/26
  • 금 : 65.39상승 2.513:11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의사봉 두드리는 윤호중 법사위원장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