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돈 검출 논란' 오늘습관에 누리꾼 혼란 "생리대 전면 검사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늘습관 측의 반박자료./사진=오늘습관 홈페이지 캡처
오늘습관 측의 반박자료./사진=오늘습관 홈페이지 캡처

‘오늘습관’ 생리대가 라돈검출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누리꾼들의 반응이 들끓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 김포대 환경보건연구소의 도움을 받아 ‘오늘습관’ 생리대의 라돈을 측정하는 모습을 내보냈다.

방송은 “오늘습관 생리대 흡수층에 있는 제올라이트 패치에서 기준치 148q의 10배 넘는 라돈이 검출됐으며 이는 대진침대 검출량보다 높은 수치”라고 보도했다

이에 오늘습관을 판매해온 일레븐모먼트는 17일 “방사능 안전기준 수치인 100Bq/kg보다 현저하게 낮은 수치"라고 반박자료를 제시했다.

일레븐모먼트는 "언론에서 보도하는 당사 생리대에 대한 라돈수치는 '국가인증'이 아니라 단순히 저가의 라돈측정기인 '라돈아이'로 측정해 당사 측에 2시간 전 통보 후 그대로 기사화한 내용"이라며 "당사에서는 해당 내용에 대한 언론중재위원회를 통해 정정보도를 요청할 것이며 이로 인한 손해배상으로 법적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JTBC 보도와 오늘습관 측의 반박 이후 소비자들은 혼란스러워하고 있다.

누리꾼 duq****는 “현저히 낮은 수치라니 라돈 검출되는 자체가 이상한 거 아닌가?”라며 불안함을 내비쳤다.

또 rjf***는 “진실이 뭐냐. 확실히 해라. 소비자들은 어쩌라고”라며 정확한 정보를 요구했다.

다른 생리대에 대한 검사 요구도 있었다. 누리꾼 sala***는 “생리대 전면 검사를 원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생리대 가격에 대한 불만을 제기하는 의견도 있었다. 누리꾼 dear***는 “우리나라는 생리대 가격도 올리면서, 안 좋은 성분 나오면 저희 제품이 더 좋다고 광고한다. 사치품도 아니고 여성들에게 필수품인데...”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