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6년 연속 DJSI 월드지수 편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영웅(왼쪽) 신한금융지주 부사장이 17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에서 열린 ‘2018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국제 컨퍼런스’에서 DJSI 월드 지수 편입 인증패를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으로부터 수여받고 있다./사진=신한금융
우영웅(왼쪽) 신한금융지주 부사장이 17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에서 열린 ‘2018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국제 컨퍼런스’에서 DJSI 월드 지수 편입 인증패를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으로부터 수여받고 있다./사진=신한금융
신한금융그룹은 미국 다우존스가 지난 13일 발표한 ‘DJSI 월드 지수’(Dow Jones Sustainability Indices World)에 6년 연속 편입됐다고 17일 밝혔다.

DJSI는 전세계 시가총액 상위 2500여개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매년 재무적 성과뿐 아니라 환경, 사회적 측면에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통합적으로 평가해 발표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지속가능성 평가 및 사회책임투자 지표다.

올해 DJSI 월드 지수 은행산업부문에는 세계적인 글로벌 금융그룹인 씨티그룹, 웨스트팩, BNP파리바를 비롯한 전 세계 27개사가 편입됐다.

신한금융은 금융소외계층에 대한 포용적 금융지원뿐 아니라 사회공헌활동, 환경정책, 재무안정성, 인재 확보 및 유지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국내 금융그룹 최초로 6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신한금융은 고객과 사회, 신한의 가치를 함께 높이는 ‘미래를 함께 하는 따뜻한 금융’이라는 그룹의 미션을 실천하고자 ▲책임 있는 성장 ▲사회적 동반관계 형성 ▲미래를 향한 투자 등 3대 지향점을 바탕으로 ‘2020 지속가능경영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부터 지주사를 중심으로 신한은행, 신한카드 등 전 계열사가 함께하는 그룹 차원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신한금융은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통해 소외, 저소득층의 소득활동 지원과 중소기업의 성장에 2020년까지 총 2700억원 규모의 지원을 할 예정이다.

또 태양광과 풍력 등 다양한 국내외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에 참여하는 등 환경경영을 위한 다양한 투자를 하고 있으며 경영승계 프로그램, 여성 인재 육성을 위한 ‘쉬어로즈’(SHeroes) 프로그램을 통해 안정된 지배구조와 다양성을 인정하는 조직문화 구축을 위해 노력하는 등 ESG 전반에 걸쳐 우수한 성과를 보이고 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DJSI 6년 연속 편입은 그룹의 미션인 금융의 본업을 통해 세상을 이롭게 한다는 ‘미래를 함께 하는 따뜻한 금융’의 실천 노력이 그 성과를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과 사회가 함께 성장하는 지속가능경영을 주도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