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선구자 일동제약, 대한민국 FIRST에서 BEST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동제약 중앙연구소. /사진=일동제약
일동제약 중앙연구소. /사진=일동제약
일동제약의 차세대 프로바이오틱스 연구·개발사업이 눈길을 끈다.

70여년 전 창업한 일동제약은 이미 1940년대부터 유산균 연구를 시작해 1959년 국내 최초의 유산균제 비오비타를 개발하는 등 이 분야의 선구자로 꼽힌다. 이같은 역사를 그대로 계승한 일동제약은 프로바이오틱스의 연구개발부터 생산·유통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자체적으로 소화할 수 있는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특히 프로바이오틱스 사업을 차세대 핵심 성장동력으로 선정, 다양한 투자와 연구개발을 진행 중이다. 중앙연구소에 프로바이오틱스 관련 전문조직 운영은 물론, 프로바이오틱스 종균은행도 운영하고 있다. 또한 프로바이오틱스 건강기능식품 전문 브랜드 지큐랩을 론칭하는 등 상용화에도 적극 나선다.

프로바이오틱스 종균은행은 6000여 균주에 이르는 방대한 프로바이오틱스 종균을 구축해 연구활동과 제품개발에 활용한다. 이같은 연구개발을 거듭한 결과 프로바이오틱스 분야에서 다수의 원천기술 및 상용특허 등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이밖에 2016년에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헬스케어이노베이션파크(HIP) 내에 프로바이오틱스 균주 샘플 및 제반 데이터를 보관하는 종균은행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일동제약 중앙연구소에서 추진하고 있는 종균 관리 업무를 확대, 기존 균주 관리 시스템을 강화했다.

일동제약은 ‘유산균 증식 및 유해균 억제?배변 활동 원활’ 이라는 프로바이오틱스의 기본적인 기능을 넘어 다양한 질병 개선 및 치료를 추구하는 차세대 프로바이오틱스에 대한 연구를 진행한다.

현재 아토피 개선 프로바이오틱스 ID-RHT3201, 피부 주름개선 프로바이오틱스 ID-ACT3302, 콜레스테롤 개선 프로바이오틱스 ID-BBR4401, 치매예방물질 생성 프로바이오틱스 IDCC 3801 등을 개발해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특히 ID-RHT3201은 이미 아토피 임상을 성공적으로 끝내고 관련 제품을 지난해 출시했으며 건기식 개별인정형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ID-RHT3201은 국내 특허 등록은 물론 미국, 일본, 중국, 유럽 등 9개국에 국제특허 출원을 완료한 바 있다. 현재 임상 결과를 확인하고 있으며 국내 특허 등록을 마치고 건기식 개별인정형 허가 진행을 앞둔 상태다. ID-BBR4401도 연구개발을 마치고 임상진입을 예정하고 있다.

이밖에 정부가 추진하는 프로바이오틱스 관련 국책과제의 주관사로 선정돼 농림축산식품부의 ‘과민성대장증후군(IBS)에 효과적인 한국형 프로바이오틱스 개발 및 글로벌 브랜드화’과제를 진행하고 있다. 이 과제는 현재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임상시험을 마친 데 이어 개별인정형 추진을 준비 중이다.

또한 미래창조과학부 대덕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의 ‘피부건강 관련 프로바이오틱스 개발사업’ 과제는 현재 중앙대학교병원 임상시험을 완료하고 임상 결과를 분석하는 있다. 임상 결과에 따라 2019년 상용화도 가능할 전망이다.

일동제약은 종균배양기술 뿐만 아니라 고도의 코팅기술도 보유하고 있다. 코팅기술은 섭취한 프로바이오틱스가 장까지 잘 도달해 정착할 수 있게 하는 핵심 기술. 일동제약은 이미 4중코팅기술을 개발해 특허 등록을 마치는 등 실력을 인정받았다.

4중코팅기술이란 프로바이오틱스를 수용성폴리머, 히알루론산, 다공성입자, 단백질을 차례대로 코팅한 것을 말한다. 이는 프로바이오틱스의 유통이나 보관 중 발생하는 균 손실을 방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섭취했을 때 위장관을 통과하면서 마주치게 되는 다양한 균 손실 요인으로부터 프로바이오틱스를 보호해 온전히 장까지 도달하게 하는 차세대 프로바이오틱스 가공 기술이다.

현재 4중 코팅기술은 프로바이오틱스 브랜드 지큐랩에 적용 중이다. 특히 4중코팅의 우수성에 대한 추가적인 근거 확보를 위해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장 정착율 임상시험을 마쳤고 추가 연구가 완료되는 대로 지큐지수 분석 결과 등 다양한 임상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