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택시도 오늘(18일) '파업'… "카카오 카풀 반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카카오의 카풀사업 진출에 반대하는 전국 택시업계 종사자들이 18일 하루 동안 운행중단에 나서는 가운데 인천에서도 개인·법인 택시 7000대가 파업에 참여한다.

인천시에 따르면 인천에 등록된 택시 1만4371대(개인 8986대, 법인 5385대) 가운데 절반가량인 7000여대가 이날 운행중단에 동참할 전망이다.

이날 오후 2시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릴 예정인 '택시 생존권 사수 결의대회'에는 인천 지역 택시기사 5000여명가량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시는 전국 택시 파업에 따른 시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날 새벽부터 비상수송대책을 가동했다.

인천지하철 1·2호선은 이날 출퇴근 시간대와 심야시간대 모두 4차례씩 추가 운행하고 막차도 1시간 연장해 19일 오전 2시까지 2차례 추가 운행할 예정이다.

시는 서울지하철 1·7호선, 공항철도, 수인선 등 인천을 지나는 수도권 지하철 노선에서도 증차 운행과 운행시간 연장이 이뤄질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

또 주요 도로를 지나는 시내·시외버스도 출퇴근 시간대에 배차 횟수를 늘리고 종료 시각 기준으로 19일 오전 2시까지 막차를 연장 운행하도록 할 방침이다.

시는 인천 전역의 승용차 요일제도 이날 하루 동안 임시로 해제해 대중교통 수요를 분산할 계획이다.

한편 국토교통부가 택시업계의 대규모 집회를 집단행동으로 간주하고 행정처분을 할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오면서 일각에서는 집회 규모가 그리 크지 않을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류은혁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6.75상승 24.309:37 05/27
  • 코스닥 : 879.13상승 7.709:37 05/27
  • 원달러 : 1260.80하락 6.209:37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09:37 05/27
  • 금 : 1847.60상승 1.309:37 05/27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는 오세훈 후보 부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김동연·김은혜, 경기지사 접전 속 '사전투표'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는 오세훈 후보 부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