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우주품질그룹, 항공분야 인증 국산화 성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한국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
/사진=한국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
한국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 산하 한국항공우주품질그룹(KAQG)은 지난 17일 항공우주분야 국제표준화기구 정기총회인 ‘2018 IAQG 부산 총회’에서 KS Q 9100(항공우주품질경영시스템) 1호 인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1일부터 19일까지 부산 파라다이스호텔에서 열리는 IAQG 부산총회는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항공우주분야 국제표준화기구 정기총회다. 에어버스, 보잉, 록히드마틴 등 전 세계 주요 65개 항공우주업체와 KAI, 대한항공, 한화에어로스페이스, LIG넥스원 등 국내 기업 및 기관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했다.

KS Q 9100 1호 인증서 수여식에는 윌리엄 슈미에게 IAQG 회장, 카츠지 후쿠모토 아태지역 9100인증관리기구 의장, 권오중 항공우주협회 상근부회장, 윤상재 한국인정지원센터 대표대행, 이승찬 키와코리아 인증원 대표, 윌리엄 오스본 보잉 품질부문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KS Q 9100 1호 인증서는 배터리기업 코캄에게 수여됐으며 이로써 KS Q 9100 인증이 국산화에 성공했음을 전 세계 항공우주업계에 공표했다.

그동안 국내 업체들은 항공우주시스템 및 부품 등의 수출을 위해 필수적으로 AS9100 인증을 받아야 했으며 인증, 교육, 컨설팅 등을 해외 인증기관 및 관리 기구에 의존해왔다. 그러나 KS Q 9100인증 국산화를 통해 전세계 모든 AS9100인증과 동일한 효력을 갖게 됨으로써 인증비용 및 관련비용 절감 등 국부유출 방지는 물론 국제표준과 인증, 품질정책 이행 등 국내 공급업체에 대한 직접 관리·감독이 가능해져 국내 항공우주산업의 품질 역량 및 브랜드가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오중 상근부회장은 “향후 KS Q 9100을 토대로 관련 유사 국내인증 등 관련기관과의 상호인정을 통해 비용과 인증제도의 효율성을 극대화함은 물론 베트남, 중국, 인도네시아 등 항공우주산업 품질부문 신흥국가에 KS Q 9100인증을 수출할 예정”이라며 “KS Q 9100인증제도 관리 기관으로서 국내 기업 및 기관에서 보유한 AS9100 인증을 모두 KS Q 9100으로 전환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34.15상승 41.8112:21 05/20
  • 코스닥 : 875.17상승 11.3712:21 05/20
  • 원달러 : 1272.10하락 5.612:21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2:21 05/20
  • 금 : 1841.20상승 25.312:21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자료 확인하는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D-12 6.1 지방선거, 인사하는 김은혜 국힘 경기지사 후보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