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밀리언 당첨금 1조8000억원, 美 전역 '들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로이터
/사진=뉴스1 로이터
미국 복권 메가밀리언 당첨금이 1조8000억원까지 치솟았다. 이는 미국 복권 사장 최대규모 액수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메가밀리언은 미 동부시간 지난 19일 밤 추첨결과 어느 복권도 15, 23, 53, 65, 70과 메가볼 7로 이뤄진 행운의 6개 숫자를 맞추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그간 쌓인 9억400만달러(1조238억원)의 당첨금은 또다시 주인을 찾지 못한 채 오는 23일 오후 11시에 이뤄질 다음 추첨으로 이월됐다.

19일 오후 11시 현재 당첨금은 10억달러를 넘어선 상태이고 다음 추첨일까지 16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이에 미국 전역은 1조원대를 넘어선 당첨금에 복권 구매열풍이 불어닥칠 조짐이 보인다.

미 복권 사상 역대 최고액 당첨금은 2016년 1월 메가밀리언과 함께 미국의 양대 복권인 파워볼 추첨에서 기록된 15억9000만달러(1조8006억원)였다. 당시 세명이 당첨금을 나눠 가졌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