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돈 온수매트' 하이젠, 접속 불가… "교환해준다더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라돈 온수매트' 하이젠, 접속 불가…                    "교환해준다더니"

기준치 이상의 라돈 검출 의혹을 받고 있는 '하이젠 온수매트' 측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만이 가중되고 있다. 

5일 오전 한 매체는 가정 내에서 사용되는 온수매트에서 라돈이 검출됐다고 보도했다. 라돈은 국제암연구기구(IARC)이 지정한 1군 발암물질로, 폐암의 원인으로 꼽힌다. 

라돈 온수매트 논란은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시작됐다. 한 블로거는 대현하이텍이 제조한 하이젠 온수매트를 사용한 후 자녀가 기침을 하기 시작했다는 글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글에는 온수매트에서 16.9pCi/L의 라돈이 측정됐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는 기준치인 4pCi/L의 4배에 달한다.  

논란이 확산되자 하이젠 온수매트를 만든 대현하이텍 측은 지난달 홈페이지를 통해 "라돈과 관련해 이용하시는 데 불편함을 느끼시는 분들에게 기존 매트를 신규매트로 대체해 교환해주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이날 오후 2시30분 기준 해당 홈페이지는 접속자 폭주로 이용이 불가한 상황이다. 특히 자유게시판과 Q&A 게시판 등은 접속할 수 없게 모두 막아놓은 상태다. 

고객센터 연결도 불가하다. 공지된 전화번호로 통화를 시도하면 "죄송합니다. 귀하의 전화를 연결할 수 없습니다"라는 안내문만 흘러나온다. 

이에 소비자들은 하이젠 측의 공식입장을 요구하는 한편, 라돈 온수매트 커뮤니티를 통해 피해 증상과 대처 방안을 공유하고 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