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문화예술회관, 옥상 소생태계 조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중앙공원 도시 소생태계 조성 계획도. / 사진제공=인천시
인천중앙공원 도시 소생태계 조성 계획도. / 사진제공=인천시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인천중앙공원 내 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약 1700㎡의 소생태계(비오톱)를 조성한다고 6일 밝혔다. 

비오톱은 미세먼지, 폭염 등 도시 미기후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건물로 단절된 녹지축을 연결하고 또 환경교육의 장소로 이용할 방침이다.

이 사업은 각종 인공구조물로 단절된 도심지역 중 생태계 징검다리 역할을 우수하게 할 수 있는 적합한 공간으로 문화예술회관 옥상부를 선정, 환경부 국비를 포함 4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연내 마무리할 계획이다.

문화예술회관 비오톱 공간은 주변에서 생활하고 있는 소(小)생물들의 휴식 및 서식처로 이용됨은 물론 한켠에 조성될 습지원에 잠자리와 나비 등 곤충류를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안상윤 인천대공원사업소장은 “사업이 완료되면 콘크리트 건물 옥상이 휴식과 먹이를 위해 다양한 곤충과 새들이 찾아오는 생태공간으로 변해 도시 생태계의 다양성과 건강성이 증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098.10하락 2.2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