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광장' 이수지, 박보검 '목말' 발언에 예비신랑과 다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보검이수지. /사진=이수지의가요광장 인스타그램
박보검이수지. /사진=이수지의가요광장 인스타그램

예비 신부 이수지가 배우 박보검 목말 발언으로 예비 신랑과 다툼이 있었다고 밝혔다. 오늘(6일) 이수지는 KBS쿨FM '이수지의 가요광장'에서 박보검 섭외를 위해 청취자들에게 부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수지는 "어제 방송에서 '박보검 씨가 출연하면 목말 태우겠다'고 선언했다. 오늘은 박보검 씨와 제 이름을 검색어로 올려달라"고 부탁했다.

이어 이수지는 "통일해야 한다. 꼭 '박보검이수지'로 검색해달라. 보검 씨한테 사심은 절대 없다. 보검 씨가 나오면 등을 보이고 하겠다. 다 청취자 분들을 위한거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결혼 발표를 한 이수지는 "예비신랑이 박보검보다 더 잘생겼다. 사실 어제 박보검 목말을 태우겠다는 기사 때문에 예비신랑과 싸웠다. 결혼 전까지는 자제하겠다"고 덧붙여 폭소케 했다.

앞서 지난 5일 이수지는 "저도 만나고 싶다"며 "박보검씨 만나면 한 시간 내내 보이는 라디오 업고 하겠다"고 선언했다. 이어 "아니다. 목말을 태우겠다"며 "우리 힘을 합쳐서 박보검 씨 나오게 꼭 좀 뭐든 하자. 박보검 캐스팅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수지는 "박보검 씨 캐스팅에 제 사심이 많이 들어갔다고 청취자 분들이 반대를 하신다"며 "스튜디오에 모셔서 저는 저쪽 구석에 있고 박보검 씨는 대각선에서 방송할 테니까 모십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098.10하락 2.2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