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혼합복식조 ‘장우진-차효심’, 오스트리아오픈 결승행 좌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탁구 남북 혼합복식조 장우진(미래에셋대우, 오른쪽)과 차효심(북한) 선수. / 사진=뉴스1 DB
탁구 남북 혼합복식조 장우진(미래에셋대우, 오른쪽)과 차효심(북한) 선수. / 사진=뉴스1 DB
탁구 남북 혼합복식조 장우진(미래에셋대우)과 차효심(북한)이 2018 국제탁구연맹(ITTF) 월드투어 오스트리아오픈 대회에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장우진-차효심은 10일 오전 오스트리아 린츠에서 열린 대회 혼합복식 준결승에서 중국의 쉬신-류스원에 3-0(5-11 10-12 7-11)으로 졌다.

16강에서 뉘틴츠 세르딕-룽 리사(벨기에) 조를 세트스코어 3-1, 8강에서 독일의 루벤 필루스-한잉 조를 3-1로 제압하며 4강에 진출했지만 세계랭킹 2위인 쉬신과 6위 류스웬 조를 넘지 못했다.

장우진-차효심 조는 지난 7월 처음 호흡을 맞췄던 지난 7월 대전 코리아오픈에서 금메달을 차지했고 이번 대회에서 3위를 기록해 오는 12월 인천에서 열리는 그랜드파이널스의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이상수(국군체육부대)-정영식(미래에셋대우) 조는 준결승에서 홍콩의 웡춘팅-호콴킷 조를 세트스코어 3-0(11-7 11-9 11-4)으로 승리해 결승에 진출했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0.67상승 11.8310:23 04/20
  • 코스닥 : 1028.28하락 1.1810:23 04/20
  • 원달러 : 1116.10하락 1.110:23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0:23 04/20
  • 금 : 64.83하락 0.2910:23 04/20
  • [머니S포토] 기아, 부분변경 모델 '더 뉴 K3' 공개
  • [머니S포토] 민주당 윤호중 "초선의원 9명 원내부대표로 인선"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기아, 부분변경 모델 '더 뉴 K3' 공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