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전속계약 분쟁 승소… 법원 "TS, 1억3000여만원 지급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효성 분쟁 승소. /사진=임한별 기자
전효성 분쟁 승소. /사진=임한별 기자

걸그룹 시크릿 출신 전효성이 TS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제기한 전속계약 소송 1심에서 승소했다. 오늘(14일) 오전 서울서부지법 민사합의 12부(이원신 부장판사)는 전효성이 TS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제기한 전속계약 부존재 확인 소송 선고 공판을 진행했다.

전효성은 지난해 9월 “정산 문제와 본인의 의사와 상관없는 매니지먼트 지위 양도 등이 계약상 위반”이라며 TS를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 부존재 확인 민사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전효성은 2015년 600만원을 받은 이후 한 차례도 정산금을 받지 못했다고 주장했지만, TS 측은 법정산 내역에 대해 충분히 설명했다고 반박했다.

그간 양측은 몇 차례 변론 기일을 진행했지만, 입장을 좁히지 못했다. TS와의 소송이 장기화 될 조짐을 보이자, 전효성은 전속계약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내 일부 인용 판결을 받기도 했다.

이후 전효성은 토미상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언론에 이 사실을 알렸지만, TS 측은 “이중 계약으로 명백한 계약위반”이라고 주장해 대립각을 세우기도 했다.

이에 대해 재판부는 “TS엔터테인먼트는 전효성 측에 잔여 계약금과 미지급 정산금을 포함한 1억 3000여만원을 지급해야한다. 소송 비용 역시 TS엔터테인먼트가 대부분 부담해야한다”고 원고(전효성) 승소 판결을 내렸다.

판결 직후 전효성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감사합니다(Thanks God)”라고 짧지만 환호 가득한 소감을 밝혔다. 소식을 접한 팬들 역시 함께 환호했다. 

한편 전효성은 그룹 시크릿으로 데뷔해 '매직', '마돈나', '샤이보이', '별빛달빛' 등 여러 히트 곡을 발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드라마 ‘내성적인 보스’, 예능 ‘비디오 스타’, 솔로앨범 등 가수, 예능, 연기 다방면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3.40상승 8.1609:51 09/27
  • 코스닥 : 1034.44하락 2.5909:51 09/27
  • 원달러 : 1176.30하락 0.209:51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09:51 09/27
  • 금 : 74.77상승 0.6609:51 09/27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