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역 폭행사건' 노이즈마케팅?… 산이, 신곡 '페미니스트'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래퍼 산이. /사진=뉴시스
래퍼 산이. /사진=뉴시스

이수역 폭행사건 동영상을 게재해 논란을 빚었던 래퍼 산이가 신곡 '페미니스트'를 기습 발표하면서 노이즈마케팅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산이는 16일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신곡 FEMINIST(페미니스트)를 발표하며 "저는 여성을 혐오하지 않습니다. 혐오가 불씨가 되어 혐오가 조장되는 상황을 혐오합니다"고 밝혔다.

산이가 이날 발표된 노래 가사에는 '여자와 남자가 현시점 동등치 않단건 좀 이해 안돼 우리 할머니가 그럼 모르겠는데 지금의 너가 뭘 그리 불공평하게 자랐는데 넌 또 OECD 국가 중 대한민국 남녀 월급 차이가 어쩌구 저쩌구' 등 페미니스트에 대한 자신 생각을 드러냈다. 

/사진=랩퍼 산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랩퍼 산이 인스타그램 캡처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산이가 자신의 SNS에 '이수역 폭행사건' 동영상을 게재한 것이 신곡 발표를 염두에 둔 행동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누리꾼 irt***는 "산이가 이수역폭행사건 동영상을 올린 것은 신곡을 위한 것이 아닌가"라면서 "자신의 신곡을 위해 일부러 시끄럽게 만든 거 같다"고 밝혔다.

또 다른 누리꾼 dla****도 "신곡을 위해 노이즈 마케팅을 한 것이라면 (전략이) 성공했다"면서 "꼭 이런 방식을 통해서 마케팅을 할 필요가 있는지는 의문이 든다" 라고 전했다.

앞서 전날인 15일 산이는 "이수역 사건 새로운 영상"이라는 글과 함께 최근 불거진 이수역 폭행 사건 동영상을 직접 자신의 페이스북에 게재했다.

이수역 폭행사건은 지난 13일 새벽 서울 동작구 7호선 이수역 인근의 한 주점에서 20대 남성 3명 일행과 20대 여성 2명 일행이 몸싸움을 벌인 사건이다. 여성 중 한 명인 A씨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남성들로부터 일방적으로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고 뒷통수에 심한 부상을 입었다고 전해 논란이 커졌다.

이후 경찰은 3명의 남성과 2명의 여성을 쌍방 폭행 혐의로 입건했다. 현재 해당사건은 여성과 남성 간의 성대결로 이어지며 젠더 갈등과 혐오 논쟁을 초래하고 있다.
 

류은혁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