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돌아온 김장철, 절임부터 나트륨 농도까지… "건강 챙기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본격적인 김장철이 시작됐다. 각 지자체들이 11월 중순부터 12월 중순까지 김장철 음식물 폐기류 특별 대책을 추진하는 등 김장철을 맞아 다양한 준비를 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주부들은 김장철이 걱정스럽다. 쌀쌀한 날씨 속 찬물에 배추를 씻고 버무리며, 앉았다 일어나길 반복하면 허리나 무릎, 어깨 등에 피로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리고 역시나 김장 후에는 손, 어깨, 허리, 무릎 등 관절이 쑤시고 아픈 이른바 '김장후유증'을 호소하는 주부들이 늘어난다.

◆식탁이나 협탁 이용해 허리, 무릎 세워야

김치 속을 만들고 버무리는 작업 내내 주부들은 보통 딱딱한 바닥에 쪼그려 앉는다. 장시간 쪼그린 자세는 무릎에 부담을 줄 수 있다. 특히 퇴행성 관절염 증상이나, 무릎관절수술 경험자, 폐경 이후 여성이라면 골밀도까지 낮아진 상태라 관절과 연골에 악영향을 미친다.

이와 관련해 정형외과 전문의 김준한 원장은 “김장을 할 때 주부들은 쪼그려 앉기보단 식탁, 낮은 협탁을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허리와 무릎을 세워 가급적 허리와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부득이하게 바닥에 앉아서 할 경우 보조 의자를 활용, 무릎관절이 과도하게 꺾이지 않도록 하고, 무릎에 부담되는 앉았다 일어났다 동작을 최소화하려면 재료를 최대한 가까운 곳에 배치해야 한다. 또한 절인 배추 등 무거운 물건을 들 땐 두 사람이 함께 물건을 최대한 몸에 붙이고 무릎관절을 이용해 일어나야 급성 허리디스크 등 척추질환도 예방할 수 있다.

◆옷 겹쳐 입고 손 난로 활용

일반적으로 일 평균 기온이 4도 이하, 하루 최저기온 0도 이하로 유지될 때 김장을 담그기에 적정한 시기로 본다. 하지만 싸늘한 날씨는 뼈마디가 시리고 아픈 오십견을 포함한 어깨통증, 무릎통증 등 관절통이 심해지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차가운 기운이 근육과 혈관을 수축해 혈액순환에 어려움을 겪고, 근육과 인대를 굳게 만들어 관절이 작은 충격에도 쉽게 상할 수 있기 때문이다.

관절 주변이 차가울수록 통증이 심해지기 때문에 김장을 할 때는 철저한 보온대책이 필요하다. 김장 전에는 따뜻한 샤워나 반신욕을 하면 긴장을 완화하고 혈액순환에 좋다. 야외에서 김장을 할 경우 얇은 옷을 겹쳐 입고, 배추를 헹구는 등 찬물에 손을 담글 땐 면장갑 위 고무장갑을 끼는 것이 방법. 손 난로를 활용해 관절 주변을 따뜻하게 하는 것도 바람직하다. 김장을 마친 후 온욕이나 찜질을 통해 근육을 풀어주면 통증이 완화에 도움 된다.

◆배추 절일 때 정확한 계량으로 염도 맞춰야
[건강] 돌아온 김장철, 절임부터 나트륨 농도까지… "건강 챙기세요"
김치의 단점으로 짜다는 것이 지적된다. 소금에 절인 배추, 염장한 젓갈 등 김장 재료는 나트륨이 많은 식재료로 분류된다. 따라서 김장 중간 간을 보고, 김치를 맛보는 사이 나트륨을 과잉섭취하고 관절 건강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나트륨은 혈액 속 칼슘과 결합해 소변으로 배출된다.

혈액 속 칼슘이 부족하면 우리 몸은 뼛속 칼슘을 녹여 보충한다. 즉, 나트륨을 많이 섭취하면 뼈가 약해지고 골절 위험도 높아지는 것이다. 게다가 나트륨은 부종을 악화시키기도 한다. 소금은 체내에서 혈관과 체액세포에 녹아 물을 끌어당긴다. 소금의 짠 성분을 희석시키기 위한 이 같은 삼투압 현상이 나타나는 것인데 이 현상이 결국 부종으로 이어진다.

나트륨 함량을 줄이면서 맛있는 김치를 담기 위해서는 배추를 절일 때 정확한 계량으로 염도를 8정도로 맞추는 것이 좋다. 소금 800g과 물 10L를 섞으면 염도 8%가 된다.

정형외과 전문의 김준한 원장은 "김장철 이후 관절통증을 호소하는 주부들이 많은 만큼 김장 전후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며 "만약 김장 이후 관절이 붓고 아프거나 소리가 나고 아침에 일어나 때 뻣뻣한 증상이 2주 이상 지속되면 참지 말고 병원을 찾아 정확한 검사와 진료를 받을 것을 권한다”고 조언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23:59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23:59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23:59 04/12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23:59 04/12
  • 금 : 61.10상승 0.1623:59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